UPDATED. 2019-11-22 10:51 (금)
취득세감면 효과 톡톡…12월 주택거래 10만건 넘어
취득세감면 효과 톡톡…12월 주택거래 10만건 넘어
  • 권태욱 기자
  • 승인 2013.01.16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전월비 50.6%증가…강남구 50.5%늘어

취득세 감면혜택 마지막 달인 지난해 12월 주택거래량이 10만건을 넘어섰다.

지난해 월별 주택거래량
국토해양부는 지난달 전국의 주택 매매거래량은 모두  10만8482건으로 전월 대비 50.6% 증가했다고 16일 밝혔다.전년 동월(10만5975건)보다는 2.4% 늘어난 것이다.

지난해 월별 거래량이 전년 동월에 비해 증가한 것은 12월이 처음이다. 그러나 지난해 전반적인 주택경기 침체 속에 연간 주택 거래량은 73만5414건으로 2011년 98만1200건에 비해 25.1% 감소했다. 

12월 거래량이 늘어난 것은 취득세 감면 추가 연장이 확정되지 않은 상황에서 지난해 말로 종료된 세제혜택을 누리기 위해 막판 내집마련 수요자들이 거래를 앞당긴 까닭이다.서울은 1만2358건으로 37.7% 늘었고 특히 강남 3구는 2354건이 거래돼 55.6% 증가했다.

서울과 강남구는 전년 동월에 비해서도 각각 9.7%, 50.5% 늘었다. 세종시는 257건이 거래되며 전월에 비해 33.7% 늘었다.주택 유형별로는 아파트가 8만1200건, 단독·다가구 1만1600건, 다세대·연립 1만5600건 등이다.지난해 연간 거래량은 전국 73만54000건으로 전년대비 25.1% 감소했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이 27만2000건으로 27.1% 줄었고, 지방은 46만3500건으로 23.8% 감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