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1 21:22 (금)
도깨비쿠폰-쿠앤티 등 소셜커머스 사기행위 기승
도깨비쿠폰-쿠앤티 등 소셜커머스 사기행위 기승
  • 권태욱 기자
  • 승인 2013.01.19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비자원,상품권 할인판매후 '나몰라라'먹튀

설 연휴를 앞두고 중소소셜커머스 업체의 상품권 할인사기행위가 기승을 부리고 있어 소비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19일 한국소비자원에 따르면 '도깨비쿠폰', '쿠앤티', '간지폰', '투게더', '티켓알리딘' 등 중소 소셜커머스 업체들이 상품권을  판매한 후 배송하지 않는 사례가 끊이지 않고 있는 것.

지난해만 피해액이 120억원을 넘은 것으로 추정된다. 소셜커머스란 스마트폰 등 온라인 접속 기기에서 이뤄지는 전자 상거래를 의미한다.

 '쿠앤티'는 지난해 주유상품권, 백화점 상품권 25% 할인 판매한다고 선전했다가 40억원의 피해를 입혔다. '도깨비쿠폰'은 주유상품권 25% 할인권을 판다면서 1차로 상품권 일부를 배송해 신뢰를 확보하고서 2, 3차 판매 때 대금을 챙겨 40억원의 손실을 냈다.

'MS포인트'는 35억원, '엔트하우스'는 5억원을 가로챘다. '티켓알라딘'은 주유상품권을 20~30% 낮춰 판매하고서 수개월에 걸쳐 상품권을 나눠 배송해왔지만 지난해 사업자 부부의 자살로 상품권 발송이 끊어졌다.

소셜커머스의 상품권 할인 사기를 피하는 최고의 방법은 현금이나 카드 일시금 결제가 아닌 카드 할부를 이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게 소비자원 관계자의 설명이다.

백화점상품권이나 주유상품권을 시중보다 대폭 할인한다고 광고하는 소셜커머스 사이트는 이용을 자제하는 게 좋다.특히  구매안전서비스를 이용하지 않고 현금으로 결제하면 사기 피해의 위험이 크다.

소비자원 관계자는 "할인상품권을 산 뒤 금전적 피해를 본 소비자는 결제한 신용카드사에 잔여 할부금 지급 거절을 요구해야 한다"며 "상품권 판매 사기 피해를 당하면 '1372 소비자상담센터'나 경찰청 사이버수사대에 신고하면 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