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5 17:33 (월)
'영부인' 미셸 오바마표 '김치' 화제
'영부인' 미셸 오바마표 '김치' 화제
  • 뉴미디어팀
  • 승인 2013.02.08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악관 텃밭서 키운 배추로 담가

미국 퍼스트레이디 미셸 오바마 여사가 직접 김치를 담근 사실을 공개해 화제다.

오바마 여사는 지난 6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에 직접 만든 김치를 촬영한 사진과 함께 "지난주에 백악관 텃밭에서 직접 기른 배추를 뽑아 김치를 담갔다"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오바마 여사는 또 집에서 당신만의 김치를 직접 만들어보라며 권유하며 김치 만드는 데 필요한 재료와 방법을 소개했다.

'미셸 오바마 표' 김치를 만드는 재료는 배추 2통과 작은 흰 무 1개, 파 1단, 마늘 4쪽 한국의 말린 고춧가루 5숟가락, 굵은 소금과 설탕 그리고 생강과 간장이 각각 1숟가락씩이다.

평소에 건강한 식단 알리기에 노력해오고 오바마 1기 정부 때부터 아동 비만 퇴치 캠페인을 전개하는 데 힘써온 오바마 여사의 이 같은 김치 사랑은 많은 네티즌의 이목을 모았다. 뉴시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