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7 16:17 (월)
'엽산' 자폐아 출산 예방효과
'엽산' 자폐아 출산 예방효과
  • 박선영 기자
  • 승인 2013.02.13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르웨이보건원, 임신 전· 초기 복용이 가장 중요
▲ 한국인의 엽산 일일권장량은 임신부600mcg·수유부550mcg·일반인400mcg다.

임신 전후에 엽산을 꾸준히 섭취하면 자폐아를 예방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노르웨이 보건원 역학연구진은 2002년부터 2008년 사이에 출생한 8만5176명의 아이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연구결과, 엽산을 꾸준히 섭취하면 자폐아를 예방할 수 있다고 밝혔다.

임신 초기에 엽산 보충제를 복용하지 않은 여성이 복용한 여성에 비해 자폐아 출산 가능성이 39%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대상 아이 중 270명이 자폐스펙트럼장애(ASD)진단을 받았다. 이 중 자폐증은 114명, 아스퍼거증후군은 56명, 비전형 자폐증(PPD-NOS)은 100명이었다.

그러나 조사결과, 엽산은 자폐증 위험을 감소시키는 효과는 있지만 아스퍼거증후군, 비전형 지폐증과는 연관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엽산의 기능은 뇌의 성장 촉진, 적혈구 생산을 통해 빈혈을 예방 하는 등의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임신 중에 엽산이 부족하게 되면 조산, 저체중아 출산, 신경관 결손아 등의 출산 위험이 있어 특별한 관리가 필요하다.

임신상태에서는 철분과 엽산 등의 영양소가 부족해 별도의 보조제를 복용해주는 것이 좋다.

임신을 준비 중이라면 임신 전부터 엽산을 복용하고, 담당의의 처방에 따라 임신초기까지 복용하는 것이 좋다. 임신 중반에 복용하는 것은 자폐아 예방에 특별한 효과가 없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