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2 17:11 (화)
구글은 '함박웃음', 애플은 '의기소침'
구글은 '함박웃음', 애플은 '의기소침'
  • 한상오 기자
  • 승인 2013.02.20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스닥에서 구글 800달러 돌파…애플 작년 9월 이후 35% 빠져

구글과 애플의 성적표에서 희비가 갈렸다.

먼저 구글은 19일 나스닥증시에서 1.75% 올라 806.85달러를 기록함으로써 처음으로 800달러 선을 돌파하면서 함박웃음을 지었다.

지난 2007년 10월 700달러 선을 넘었던 구글은 그 직후 세계 경제가 2차대전 이후 최악의 불황을 겪으면서 주가가 하락해 경영진이 물러나는 홍역을 겪었다. 하지만 최근 7개월 동안 구글은 상승세를 이어가면서 결국 800달러 고지를 넘어서는 데 성공했다.

이런 구글의 상승세는 스마트폰 운영체제인 안드로이드의 시장점유율이 크게 오르고 이를 장착한 삼성전자의 스마트폰이 애플을 누르는 추세에 힘입은 것이다.

▲ 최근 안드로이드의 시장 점유율이 증가하는 가운데 구글이 상승세를 타면서 나스닥에서 800달러 고지를 넘는 등 호조세를 이어가고 있다.
반면, 구글이 상승세를 이어간 이 기간 동안 경쟁기업인 애플은 주가가 크게 하락하면서 침울한 표정이다.  아이폰을 생산하는 애플의 시장 가치는 지난 9월 이후 2300억 달러(35%)나 떨어졌다.

증권업계에서는 “애플에서 빠진 돈은 또 다른 투자처를 찾아나서야 하는 운명”이라며 “애플을 떠난 많은 투자자들이 애플의 가장 큰 경쟁사의 하나로 옮겨갔다”고 이야기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