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3 16:10 (목)
"내가 꾼 꿈을 읽을 수 있다고?"
"내가 꾼 꿈을 읽을 수 있다고?"
  • 뉴미디어팀
  • 승인 2013.04.05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日 연구팀, 뇌활동 측정으로 꿈 내용 해독 방법 개발

당신의 꿈을 읽는다.

자고 있는 사람의 뇌 활동을 측정, 꿈의 내용의 일부를 알 수 있는 방법을 개발했다고일본 교토(京都)에 있는 국제전기통신기초기술연구소(ATR)의 연구팀이 4일 미 과학잡지 사이언스 인터넷판에 발표했다고 교도 통신과 NHK 등 일본 언론들이 5일 보도했다.

새로운 방법을 이용할 경우 또 타인의 환각이나 환상의 내용을 알 수도 있을 것으로 보여 정신질환 진단 등에 유용하게 쓰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연구팀은 20~30대 일본인 남성 3명을 대상으로 두뇌의 활동 부위를 읽을 수 있는 기능적 자기공명영상장치(fMRI)로 측정하는 가운데 낮잠을 자도록 하고 잠에서 깬 뒤 자는 동안 어떤 꿈을 꾸었는지 들어보는 실험을 1인 당 300번 정도 반복하면서 이들의 두뇌 활동 패턴을 기록했다.

ATR은 NTT와 KDDI 등 통신회사 등이 출자해 만든 민간연구소이다.

연구팀은 실험 대상 남성들이 얘기한 꿈의 내용을 20가지 정도의 패턴으로 분류하고 이들이 깨어 있을 때 비슷한 이미지를 다시 보여주면서 분석한 뇌의 활동을 자고 있던 때의 활동과 대조해 일부 내용에 대해서는 70% 이상의 높은 확률로 꿈 속에 등장했는지 여부를 맞출 수 있었다고 밝혔다.

그러나 이들이 꿈 속에서 본 색이나 물체의 모양을 해독하는 데는 성공하지 못해 연구팀은 앞으로 이에 대한 연구를 계속할 계획이다.

가미타니 유키야스(神谷之康) ATR 실장은 "이번 기술을 사용하여 머릿속에서 생각한 것만으로 컴퓨터를 조작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