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2-26 16:22 (금)
LG유플러스, 국내 최초 ‘Full HD VOD’ 출시
LG유플러스, 국내 최초 ‘Full HD VOD’ 출시
  • 신승훈 기자
  • 승인 2013.04.16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가 u+tv G를 통해 국내 최초로 실시간 방송과 VOD 모두를 풀 HD로 제공하다. 

국내 최초로 ‘풀 HD(Full High Definition)’ IPTV 서비스 ‘u+tv G’를 선보인 LG유플러스가 기존 실시간 방송에 이어 VOD서비스도 풀 HD로 제공하는 ‘Full HD 전용관’ 서비스를 17일 오픈한다.
 
LG유플러스에서 제공하는 풀 HD VOD 서비스는 국내 유료방송사업자 중 최초로 셋탑박스 자체 기능을 통해 HD급(1080i)의 영상을 Full HD(1080p)화질로 변환시켜줄 뿐 아니라, 원본 Full HD(1,080p) 화질도 받아들일 수 있다.
 
u+tv G는 데이터 전송량에 있어서도 국내 최대 수준인 16Mbps까지 확대하여 최고급 영상 화질의 블루레이(Blu-Ray)[1] 디스크와 동등한 수준의 화질로 제공하게 됐다.
 
LG유플러스는 ‘Full HD 전용관’을 통해 ‘어벤저스’, ‘007 스카이폴’, ‘브레이브 킹던 part2’ 등 35편의 최신 인기 영화 콘텐츠를 제공하고, 올 연말까지 풀 HD VOD 콘텐츠를 100편 이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u+tv G 고객들은 기존 1편당 4000원에 제공되던 VOD서비스를 1000원만 추가하면 48시간동안 풀 HD로 VOD를 감상할 수 있게 됐다. 이에 따라 가정에서 u+tv G 고객들은 가정에서 생생한 풀 HD화질로 또렷하고 선명하게 영화를 즐길 수 있게 됐다.
 
LG유플러스 IPTV사업담당 최순종 상무는 “u+tv G 이용 고객들이 보다 차별화된 풀 HD서비스로 VOD를 즐길 수 있도록 전용관 서비스를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공격적인 풀 HD 콘텐츠 확보를 통해 영화 외에 다른 콘텐츠들도 풀 HD로 제공하는 서비스를 도입할 것”이라고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이달 30일까지 ‘Full HD 전용관’을 통해 VOD를 시청한 고객들에게 추첨을 통해서 ‘Full HD 블랙박스’와 ‘생생 우동’, ‘영화예매권’ 등의 경품을 지급하는 이벤트도 진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