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7 15:01 (토)
단기간 가장 많이 팔린 피자는?
단기간 가장 많이 팔린 피자는?
  • 권태욱 기자
  • 승인 2013.05.07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자헛 '더블박스' 출시한달만에 27만 돌파
미스터피자 '더쉬림프' 30만 판 넘어

요즘 피자업계에서 단기간에 베스트셀러로 등극한 제품은 어떤 것일까.

7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피자헛에서는 '더블박스'가, 미스터피자는 '더쉬림프'인 것으로 나타났다.

▲ 한국피자헛의 '더블박스'
지난 2월초에 섬보인 피자헛의 '더블박스'는 출시 한달 만에 27만 박스 판매를 돌파했다. 더블박스는 피자 두 판을 한 박스에 담아 풍성하고 알뜰하게 즐길 수 있는 새로운 개념의 메뉴로 출시 직후 소비자와 업계의 높은 관심을 모았다.

특히 피자 박스에 대한 고정관념을 깨뜨린 발상이 신선한 재미를 선사하며 출시 2주 만에 10만 박스 판매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조윤상 피자헛 마케팅팀 이사는  "더블박스는 텐밀리언셀러를 달성한 더스페셜 피자와 합리적인 가격, 이색 박스가 선사하는 즐거움까지 삼박자를 고루 갖춘 것이 인기요인으로 꼽힌다"며 "더블박스가 다시 한 번 업계 트렌드를 선도하고 고객 만족을 높이는 피자헛 대표 제품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MPK그룹이 운영하는 피자업계 베스트 브랜드인 미스터피자의 신제품 '더 쉬림프' 피자는 출시 한 달 만에 판매 30만판을 돌파하며 미스터피자 베스트셀러 상품으로 자리잡았다.

▲ 미스터피자의 '더쉬림프'
신제품 '더 쉬림프'는 피자 위에 탱글탱글한 통 케이준 새우와 함께 큐브 새우를 풍성하게 올려 어느 부분을 먹더라도 풍부한 새우를 맛볼 수 있게 한 것이 특징으로  새우가 풍성하게 들어가고, 치즈가 더해져 쫄깃함과 고소함을 함께 맛볼 수 있어 해산물 피자를 선호하는 이들의 입맛을 사로잡으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특히 이 기간동안 전체 피자 판매의 40%가 넘는 판매율을 기록, 미스터피자의 베스트셀러 반열에 올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