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1 15:24 (금)
한화 신임 임원들, 첫걸음은 '나눔실천'
한화 신임 임원들, 첫걸음은 '나눔실천'
  • 박선영 기자
  • 승인 2013.05.07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그룹 신임 임원들이 복지시설 생활환경개선 등의 자원봉사활동으로 신임 임원으로써 첫걸음을 내디뎠다.

한화그룹 신임 임원 중 서울지역 사업장에 근무하는 64명은 7일 서울 은평구 응암동에 소재한 서울특별시 꿈나무마을을 찾아 건물 및 울타리 도색 작업, 화단 가꾸기, 시설물 물청소 등의 봄맞이 봉사활동을 실시하며 이웃을 돌아보는 소중한 시간을 가졌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한화투자증권 김행선 상무는 “나눔은 세상을 따뜻하게 만드는 내일을 키우는 에너지”라며, “기회가 될 때마다 어려운 이웃을 돌아보며 함께 하겠다”고 신임 임원으로서의 포부를 밝혔다.

이날 서울지역 신임 임원을 대상으로 실시된 봉사활동 외에도 지방 사업장 신임임원들은 해당 사업장의 특색에 맞는 봉사활동에 참여하는 등 지역사회와의 나눔을 실천했다.

또한 승진 축하선물로 오는 기념품을 쌀 화환 등으로 제공받아 소외계층 등에게 기부하는 등 승진의 기쁨을 어려운 이웃과 함께 나누는 의미 있는 활동도 함께 했다.

지난 2008년부터 시작하여 올해로 6회째를 맞고 있는 신임 임원 봉사활동은 한화그룹의 대표적인 참여형 사회공헌활동으로, 김승연 회장의 ‘함께 멀리’ 사회공헌철학을 구현하는 봉사활동으로 자리매김해오고 있다.

한편, 한화그룹은 신임 임원 봉사활동 외에도 고졸 및 대졸신입사원들의 직장생활의 첫번째 사회활동도 봉사활동으로 시작하고 있으며, 또한 지난 3월 10대 그룹 처음으로 비정규직 약 1900여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하는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 및 나눔을 실천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