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9 15:25 (토)
LIG손보, 제주 애월읍에 ‘희망의 집 25호’ 완공
LIG손보, 제주 애월읍에 ‘희망의 집 25호’ 완공
  • 한상오 기자
  • 승인 2013.05.21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IG손해보험은 21일 제주시 애월읍 고내리에서 LIG손해보험 김병헌 사장, 어린이재단 이규성 부회장, 김상오 제주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희망의 집 25호’ 완공식을 개최했다.

LIG손해보험이 2005년부터 이어온 ‘희망의 집짓기’는 주거환경이 열악한 아동 가정에 새 보금자리를 지어주는 해비타트(주거환경이 열악한 가정을 위한 집짓기 운동) 활동으로, 이번 ‘희망의 집’은 제주 애월읍에 살고 있는 16살 오미영(여, 가명) 양을 위해 두 달여의 공사기간을 거쳐 완공됐다. 부모님과 세 자매가 함께 살고 있는 미영이네 가족은 건물 노후로 인해 난방이 안되고 위생 문제가 발생하는 등 수년째 열악한 주거 환경 속에서 지내 왔다.

‘희망의 집’ 현관에 현판을 거는 것으로 시작된 이날 행사는 LIG손해보험 제주지역단과 미영이네 가족 간의 자매결연 체결에 이어 입주 가정의 행복과 발전을 기원하는 기념식수를 진행하는 것으로 마무리 됐다.

김병헌 사장은 “희망의 집이 비록 호화롭게 지어지진 않지만 미영이가 새로운 꿈과 희망을 키워나가는 소중한 보금자리가 될 수 있기를 기원한다”며, “희망의 집짓기 사업을 비롯해 LIG손해보험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한 나눔경영 실천에 더욱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 LIG손해보험은 21일 제주시 애월읍 고내리에서 ‘희망의 집 25호’ 완공식을 개최했다. 왼쪽 세번째부터 LIG손해보험 CSR담당 박주천 상무, 오미영 양, 김병헌 사장, 김상오 제주시장, 어린이재단 이규성 부회장
한편 LIG손해보험은 가정의 달인 5월 한 달 동안 나눔 캠페인 ‘희망봉사한마당’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완공된 ‘희망의 집 25호’와 더불어 26호와 27호가 이달 내 완공을 앞두고 있으며, 전국 120여 개 LIG희망봉사단 봉사팀이 한 달간 일제히 자원봉사활동에 나서 전국 방방곡곡에 희망을 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