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5 16:11 (목)
농심, 올해 국산 감자 2만톤 수매
농심, 올해 국산 감자 2만톤 수매
  • 권태욱 기자
  • 승인 2013.06.05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업계중 최대규모, 수미칩 인기 높아져

농심은 5일 햇감자 수확철에 맞춰 국내산 감자 2만톤을 수매한다고 밝혔다. 이는 국내 식품업계중 최대 규모이자, 농심의 감자 수매 물량으로도 역대 최대다. 지난해 1만 5000 톤보다 33% 늘어난 물량이다.

농심이 감자 수매 물량을 늘린 것은 수미칩의 인기상승에 따른 것이다. 수미칩은 지난 2010년 6월 출시 이후 같은해 하반기에 50억원, 2011년 상반기 60억원, 하반기 63억원, 2012년 상반기 72억원, 하반기 78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수미칩의 매출 상승에 따라, 농심은 2011년 1만톤, 2012년 1만 5000톤의 국내산 감자를 수매한 데 이어, 올해에는 지난해보다도 33% 늘어난 2만톤을 수매하기로 결정한 것이다.  

농심은 사전 계약재배의 형태로 전국 450여 개 농가에서 물량을 확보하고 있으며, 현재 남부지역에서 재배된 감자를 수매중에 있다. 농심은 7월에서 8월사이에는 중부지역, 8월 중순에서 10월 사이에는 강원도 지역으로 수매 지역을 확대한다.  

농심 관계자는 "100% 국내산 수미감자로만 만든 수미칩의 인기가 높아지면서, 농가 소득도 함께 올라가고 있다"며 "사전 계약재배로 농심은 안정적인 국내산 감자 확보가 가능하고, 농가는 안정적인 소득을 올릴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농심은 국민 여동생 수지와의 광고 계약을 연장하고, 수미칩 어니언의 맛을 일부 개선하는 등 수미칩의 매출 상승을 이끌어 나가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