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7 15:01 (토)
캠핑용품 수입 급증…전년비 109.9%↑
캠핑용품 수입 급증…전년비 109.9%↑
  • 박선영 기자
  • 승인 2013.06.26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가족 단위 중심의 레저 문화가 크게 늘면서 캠핑 용품의 수입도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관세청이  '최근 캠핑용품 수입동향'에 따르면 지난달까지 텐트 수입액은 4725만8000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 2251만7000 달러보다 109.9% 증가했다.

타프 등 천막도 이 기간 190만1000 달러에서 391만6000 달러로 106.1%, 슬리핑백도 337만3000 달러에서 597만4000 달러로 77.1%나 각각 늘었다.

▲ 자료:관세청
압축공기식 매트리스는 46만5000 달러에서 129만7000 달러로 178.8%나 수입이 늘었다.

수입 캠핑 용품은 70% 가량이 중국산이지만 지난해에 비해서는 비중이 소폭 감소한 가운데 베트남, 방글라데시산 용품의 수입이 크게 늘었다.

   텐트의 경우 중국산이 지난해 87.1%에서 올해 74.4%로 줄어든 반면 베트남산은 4.0%에서 13.1%로, 방글라데시산은 4.2%에서 9.0%로 증가했다.

 양승권 관세청 통관기획과장은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인 7, 8월이 되면 캠핑용품 수요는 더욱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