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3 16:00 (수)
전국 아파트 전셋값 50주째 상승
전국 아파트 전셋값 50주째 상승
  • 권태욱 기자
  • 승인 2013.08.08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감정원, 5주째 매매가격 하락'…취득세 인하 실망감 반영'

이번 주 전국 전세가격이 지난주보다 0.12% 올라 50주 연속 상승행진을 이어갔다.

매매가격은 지난주보다 0.04% 떨어졌다. 1년전과 비교하면 전국 아파트의 매매가격은 0.13%, 전세가격은 3.65% 각각 상승했다.

8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아파트 매매가격은 수도권(-0.09%)이 10주 연속 하락했고 지방(0.00%)은 3주 연속 보합을 유지했다.

▲ 자료:한국감정원
시도별로는 서울(-0.15%), 세종(-0.10%), 전남(-0.09%), 대전(-0.08%), 울산(-0.08%), 경기(-0.07%) 등 순으로 내렸고 경북(0.18%), 대구(0.15%) 등은 올랐다.

11주 연속 하락한 서울에선 강북권(-0.11%)과 강남권(-0.17%)이 동반 하락했다. 서초구(-0.43%), 강남구(-0.25%), 양천구(-0.25%), 동대문구(-0.24%), 성북구(-0.22%), 도봉구(-0.20%) 등 순으로 내렸다.

아파트 전세가격 상승세는 수급불균형 심화로 상대적으로 전셋값이 싼 외곽지역으로 번졌다.

수도권 아파트 전세(0.18%)는 50주 연속 상승했고 지방(0.06%)은 51주 연속 오름세를 기록했다.

시도별로는 서울(0.22%), 세종(0.21%), 경북(0.18%), 대구(0.18%), 경기(0.17%), 인천(0.14%), 대전(0.12%), 충남(0.07%), 전북(0.04%), 전남(0.03%) 등 순으로 올랐다.

서울 아파트 전세는 강북권(0.11%)과 강남권(0.31%)이 모두 올랐다. 강남구(0.70%), 서초구(0.38%), 중랑구(0.38%), 마포구(0.36%), 송파구(0.35%), 영등포구(0.35%) 등 순으로 상승했다.

권영식 부동산통계처 주택동향부장은 "취득세 인하 지연 등에 대한 실망감이 매매가격에 반영됐다"며 "전세가격은 통상 여름은 비수기로 가격이 크게 오르지 않지만 최근 경우 매물 부족이 심해지면서 계절적 요인과 관계없이 가격이 오르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