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2 23:16 (금)
EU, IT 기업 유럽 매출에 '디지털세' 매긴다
EU, IT 기업 유럽 매출에 '디지털세' 매긴다
  • 신만호 선임기자
  • 승인 2018.03.15 2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글, 페이스북, 애플 등에 세금폭탄 예고

유럽연합(EU)이 구글이나 페이스북, 애플과 같은 IT 기업의 유럽 매출에 '디지털세(digital tax)'를 매길 예정이라고 15일(현지시간)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가 보도했다.

파이낸셜타임스가 입수한 초안에 따르면 EU 집행위원회는 다음 주 중 순이익이 아닌 전체 매출에 근거한 세 갈래의 디지털세 부과 방안을 공개한다.

세율은 3% 안이 가장 유력하며 구글, 페이스북과 같은 거대 IT 기업의 광고 매출이나 애플 등이 이용자·구독자들로부터 벌어들이는 수수료, 제3자에게 데이터를 판매해 벌어들이는 수익에 부과될 전망이다.

이 디지털세는 전 세계 연매출이 7억5천만유로(약 9천886억원) 이면서 EU에서 창출하는 과세 대상 매출이 5천만유로(약 659억원) 이상인 기업에 적용된다.

그러나 아직 세부 내용은 확정되지 않았으며 집행위 논의를 통해 바뀔 수 있고 이미 EU의 각종 규제에 불만을 품고 있는 미 IT기업은 물론 세금이 낮은 편인 아일랜드와 룩셈부르크와 같은 회원국의 반발에 부딪힐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