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4 16:58 (금)
트럼프, "北비핵화땐 매우 빨리 베트남처럼 번영"
트럼프, "北비핵화땐 매우 빨리 베트남처럼 번영"
  • 신성은 선임기자
  • 승인 2019.02.27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은을 '내친구'로 부르며 비핵화 결단 압박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7일 북한이 비핵화한다면 매우 빠른 속도로 베트남 처럼 번영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내 친구'로 부르며 각별한 케미를 강조했다.

전날 하노이에 도착한 트럼프 대통령은 12일의 핵 담판 일정이 시작되는 이 날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베트남은 지구상에서 흔치 않게 번영하고 있다"고 말하며 "북한도 비핵화한다면 매우 빨리 똑같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잠재력이 굉장하다(awesome)""내 친구 김정은에게 있어서는 역사상 거의 어떤 곳에도 비견할 수 없는 훌륭한 기회"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강조의 의미로 '굉장하다'라는 의미를 갖고 있는 'awesome'이라는 단어를 대문자로 쓰기도 했으며 "우리는 꽤 곧 알게 될 것이다-매우 흥미롭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날 트윗은 적대관계에서 동반자 관계로 전환, 경제적 번영을 위한 베트남의 길을 북한도 걸으라며 핵담판을 앞두고 비핵화 결단을 거듭 촉구한 의미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