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19 16:32 (금)
국민연금 1월 수익률 3.05%
국민연금 1월 수익률 3.05%
  • 신성은 선임기자
  • 승인 2019.03.29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주식 8.95%, 해외주식 7.73% 수익

올해 1월 국민연금의 기금운용 수익률이 3%대로 회복한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마이너스 수익률을 기록했던 국민연금이 주식시장 훈풍을 발판으로 올해 들어 빠르게 수익률을 끌어올렸다.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는 29일 오전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기금운용위원회에서 올해 1월 말 현재 기금 적립금은 660300억원이며, 운용 수익률은 연초 이후 3.05%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1988년 기금 설치 이후 올해 1월 현재까지 연평균 누적 수익률은 5.01%.

올해 들어 1월까지 자산별 수익률을 보면 국내주식이 8.95%, 해외주식이 7.73%, 국내채권이 0.03%, 해외채권이 0.89%, 대체투자자산이 0.49%를 각각 기록했다.

기금운용본부는 "올해 한 달간 3.05%의 수익률을 나타낸 것은 글로벌 경기 둔화 우려에도 불구하고 국내외 주식시장이 미·중 간 무역분쟁 완화 기대 등으로 빠른 회복세를 보였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지난해는 주요국 무역 갈등과 통화 긴축, 부실 신흥국 신용위험 고조 등으로 기금운용 수익률이 -0.92%를 기록했다. 마이너스 실적은 세계 금융위기가 있었던 2008년에 이어 두번째였고, 지난해 기금 손실 평가액은 59천억원이었다.

지난해 국내 주식시장(코스피) 수익률은 -17.28%, 글로벌 주식시장(MSCI ACWI ex-Korea, 달러 기준) 수익률은 -9.20%로 좋지 않았다.

하지만 올해 1월 코스피와 글로벌 주식시장의 수익률은 각각 8.03%, 7.86%, 무역분쟁 완화와 미국 연방준비제도의 금리인상 가능성 축소 전망에 힘입어 빠른 회복세를 보였다.

다만, 기금 자산의 50% 이상을 차지하는 채권투자자산의 수익률은 우리나라와 미국 등의 저금리 영향으로 다소 낮았다.

부동산 등 대체투자자산의 1월 수익은 대부분 해당 기간의 이자와 배당 수익으로 인한 것으로, 투자자산의 평가 변동분이 반영되지 않았다.

현재 국민연금은 기금의 99.9%6593천억원을 금융부문에 투자하고 있으며, 자산구성비는 국내주식 18.11%(1195천억원), 해외주식 18.61%(1229천억원), 국내채권 47.21%(3116천억원), 해외채권 4.09%(27조원), 대체투자 11.78%(777천억원)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