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5 16:11 (목)
윤석헌, "금융혁신, 시스템 리스크 전이 가능성도 경계"
윤석헌, "금융혁신, 시스템 리스크 전이 가능성도 경계"
  • 신만호 선임기자
  • 승인 2019.04.05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5"금융혁신 과정에서 유발될 수 있는 위험에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윤 원장은 이날 밀레니엄 서울 힐튼호텔에서 열린 외국계 금융회사 대상 연례 업무설명회 'FSS SPEAKS 2019'의 기조연설에서 이같이 말했다.

윤 원장은 "금융권은 혁신이 더는 미룰 수 없는 과제임을 인식하고 패러다임 전환에 능동적으로 대응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다만 "혁신이 예기치 않은 소비자 피해로 이어지거나 범죄에 악용될 가능성, 혁신 과정에서 촉발된 위험이 시스템 리스크로 전이될 가능성을 경계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윤 원장은 또 "취약계층의 금융 접근성을 높이고 금융소비자를 보호하며, 지속가능한 성장을 이끌고 사회에 기여하는 것이 금융의 사회적 역할이자 사회로부터 신뢰를 회복할 수 있는 근본적인 길"이라고 말했다.

그는 외국계 금융회사들이 이 같은 '책임혁신''금융포용'의 관점에서 "건강한 새 바람을 불어넣어 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행사의 첫 번째 세션에서는 올해 금융시장 환경 변화와 감독·검사 방향, 핀테크 산업 현황과 활성화 전략 등을 논의했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은행, 보험회사, 금융투자회사 등 권역별 금융감독·검사 방향을 설명했고, 질의응답이 이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