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26 17:37 (수)
“중국 압박에 희토류 제품 이용되면 불쾌”
“중국 압박에 희토류 제품 이용되면 불쾌”
  • 조준상 선임기자
  • 승인 2019.05.29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국가발전개혁위, 희토류 대미 수출 금지 가능성 첫 공식 언급

중국이 미‐중 무역전쟁에서 희토류 무기화 가능성을 공식적으로 처음 언급했다.

미국 희토류 사용처(큰 비중부터 촉매, 세라믹과 유리, 야금과 합금, 유리 광택, 기타). 자료: 2017 지질서베이광물자원
미국 희토류 사용처
(큰 비중부터 촉매, 세라믹/유리, 야금/합금, 유리 광택, 기타).
자료: 2017 지질서베이광물자원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는 중국 경제의 사령탑인 국가발전개혁위원회 대변인이 “미중 무역전쟁에서 희토류를 지렛대로 사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고 5월29일 보도했다. 시진핑 주석이 지난 20일 장시성 희토류 공장 방문에 이어 나온 이번 발언은 희토류 대미 수출 금지를 내비친 첫 공식 언급이다.신문에 따르면, 국가발전개혁위 대변인은 중국 국영방송인 중국중앙텔레비전(CCTV)과 인터뷰에서 “중국이 미국의 근거 없는 압박에 반격하는 무기로 희토류를 쓸지 여부에 답한다”며 “만일 누군가 우리가 수출하는 희토류로 만든 제품을 이용해 중국의 발전을 저지하고 압박하려 한다면 중국 인민 모두가 불쾌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런 발언은 시진핑 주석이 장시성 희토류 공장을 시찰한 의미를 묻는 언론의 질문에 답변하는 과정에서 나왔다.

이 대변인은 “중국은 세계 제1의 희토류 생산대국이며 많은 선진국은 희토류 소비대국”이라며 “미국과 중국 두 나라의 산업 사슬은 고도로 융합되어 있고 상호 보완성이 무척 강해 합하면 서로 이롭고, 싸우면 서로 손해 보게 된다. 무역 전쟁에 승자는 없다”고 말했다.

현재 미국은 전체 희토류 수입의 3분의 2 정도를 중국에 의존하고 있다. 중국은 지난해 9200만달러(1094억원)어치의 희토류를 미국에 수출했다. 중국은 지난해 희토류 12만t을 채굴해 세계 생산량의 72%를 차지했고, 중국의 희토류 수출에서 미국이 차지하는 비중은 30% 정도다.

희토류 원소는 주기율표의 17개 화학 원소의 통칭으로, 스칸듐과 이트륨, 그리고 란타넘부터 루테튬까지의 란타넘족 15개 원소를 말한다. 이들을 묶어 희토류로 통칭하는 이유는 서로 화학적 성질이 유사하고 광물 속에 그룹으로 함께 존재하기 때문이다. 열과 전기가 잘 통하기 때문에 전기․전자․촉매․광학․초전도체 등에 쓰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