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17:19 (금)
청와대 경제수석․정책실장 임명 1년도 안 돼 동시 교체
청와대 경제수석․정책실장 임명 1년도 안 돼 동시 교체
  • 조준상 선임기자
  • 승인 2019.06.21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임 실장 김상조 공정위원장, 신임 수석 이호승 기재부 1차관
경제 실적 부진 문책 성격, 경제 부처 개각 사전 움직임 풀이

경제정책을 조정하는 청와대의 정책실장과 경제수석이 동시에 교체됐다.

김상조 신임 청와대 정책실장
김상조 신임 청와대 정책실장
이호승 청와대 신임 경제수석
이호승 청와대 신임 경제수석

문재인 대통령은 6월21일 김수현 정책실장 후임에 김상조(57) 공정거래위원장을, 윤종원 경제수석 후임에 이호승(54) 기획재정부 1차관을 각각 임명했다. 청와대 경제정책 투톱인 정책실장과 경제수석은 각각 장관급, 차관급 자리로 내각의 경제부총리와 호흡을 맞추며 경제정책을 조정하는 역할을 맡는다.

이호승 신임 경제수석은 기재부 경제정책국장, 청와대 일자리비서관을 하다 지난해 12월 기재부 1차관으로 승진했다. 6개월 만에 다시 청와대로 오게 된 셈이다. 광주 동신고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중앙대와 미국 조지아대에서 경영학 석사학위를 각각 취득했다.

김상조 신임 정책실장은 서울 대일고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에서 경제학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한성대 무역학과 교수를 거쳐 참여연대 경제개혁센터 소장, 한국금융학회 부회장 등을 역임했다.

김수현 정책실장과 윤종원 경제수석은 임명된 지 1년이 못돼 교체됐다. 김 실장은 지난해 11월, 윤 수석은 지난해 11월 각각 임명됐다. 김 실장의 경우 청와대 사회수석을 하다 정책실장으로 승진한 점을 감안하면 2년1개월 만에 청와대를 떠나는 셈이다. 이번 인사에 대해 경제 실적 부진에 따른 문책의 성격과 함께, 향후 공직 기강 쇄신과 경제 부처 개각을 위한 사전 움직임이라는 풀이가 나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