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2 11:36 (목)
금융연도 올해 경제성장률 2.1%로 하향 조정
금융연도 올해 경제성장률 2.1%로 하향 조정
  • 신만호 선임기자
  • 승인 2019.08.14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DI 2.0% 전망이어 2%대 초반대로 하향 조정

올해 경제성장률이 2.1%에 그칠 것이라는 전망이 또 제시됐다.

한국금융경제연구원은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지난 5월 2.4%보다 낮은 2.1%로 하향 조정했다. 금융연구원은 올해 경제성장률을 지난해 11월에는 2.6%로 예측했으나, 지난 5월 2.4%로 하향 조정했으며 석달만에 다시 2.1%로 낮췄다.

금융연구원은 성장률을 하향 조정한 이유로 세계 경기 둔화에 따른 국내 수출․투자의 회복 지연, 상반기 민간 부문의 경제 지표 부진 등을 꼽았다.

올해 상반기까지만 해도 2% 중반대를 유지하던 경제성장률 전망치가 몇 달 사이에 하향 조정되고 있다. 한국개발연구원(KDI)는 지난 8월 7일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2.0%로 하향 조정해 가장 낮은 수치를 제시했다. 한국은행도 지난 7월 18일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기존 2.5%에서 2.2%로 낮췄다.

미중무역전쟁이 장기화하고 있고 한일무역전쟁까지 격화되면서 올해 경제성장률이 낮아 질 것이라는 예측은 이미 여러 기관에서 있었다. 하지만 불과 몇 달 사이에 경제성장률 전망치가 계속 낮아지고 있는 것은 우려스러운 일이다.

미중은 관세전쟁에 이어 환율전쟁으로 전선이 확산되는 양상이고, 한일무역전쟁도 일본의 백색국가에서의 한국 제외 결정 이후 한국도 일본을 백색국가에서 제외하기로 하는 등 확산되는 모양새다.

미중무역전쟁과 한일무역전쟁이 접점을 찾지 못하고 장기화할 경우 우리나라의 경제성장률은 2% 아래로 떨어질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