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30 18:30 (금)
스마트제조혁신추진단 출범
스마트제조혁신추진단 출범
  • 신만호 선임기자
  • 승인 2019.07.03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공장 보급, 제조혁신 R&D·표준화 등을 종합 지원하기 위한 스마트제조혁신추진단이 출범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2일 오후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스마트공장 관련 유관기관 및 보급사업 참여기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출범식을 개최했다.

스마트제조혁신추진단(이하 추진단)은 지난해 12월 발표된 중소기업 스마트 제조혁신 전략의 일환으로 중소기업 생산공장 등의 스마트화를 추진하기 위해 중기부 산하로 신설됐다.

초대 단장은 박한구 전 한국인더스트리4.0 협회장이 맡았다.

중기부는 이날 출범식과 함께 스마트공장 상생 협약식도 개최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상생형 스마트공장 보급사업에 참여하는 8개 대기업과 공공기관 및 4개 협력기관이 참여했다.

상생형 스마트공장 보급사업은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상생모델로서 스마트공장을 통해 대중소기업이 협업하면 정부가 지원을 하는 사업이다.

보급사업의 주관기관은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LG전자, 포스코, 두산, 한국수력원자력, 한국남동발전, 한국중부발전 등이며, 협력기관으로는 대한상의, 중기중앙회, 표준협회,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등이 참여하고 있다.

박영선 장관은 이날 행사에서 기업 규모나 고도화 수준에 따라 단계별 지원을 강화하고 스마트공장 빅데이터 플랫폼과 센터 구축, AI 기술 활용 등을 통해 중소기업도 대기업처럼 미래 수요를 예측하고 불량 원인을 탐색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영선 장관이 ‘스마트제조혁신추진단 출범식’ 및 ‘스마트공장 상생 협약식’에 참석해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박영선 장관이 ‘스마트제조혁신추진단 출범식’ 및 ‘스마트공장 상생 협약식’에 참석해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