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0 19:15 (금)
2022년까지 수소충전소 310곳 설치
2022년까지 수소충전소 310곳 설치
  • 신만호 선임기자
  • 승인 2019.10.22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30년 누적 600기, 2040년 1200기 목표

충전소 부족으로 이용에 불편을 겪고 있는 수소충전소가 대폭 늘어난다. 오는 2022년까지 전국 주요 도시와 고속도로에 수소충천소 310곳이 설치돼 이용자 편의성이 높아질 전망이다.

산업통상자원부, 국토교통부, 환경부 등은 수소 인프라 및 충전소 구축 방안을 통해 2022년까지 전국 주요 도시에 일반 충전소 190, 버스 전용충전소 60, 고속도로 등 교통거점 60기 등 총 310기를 설치하겠다고 22일 밝혔다.

현재는 총 8(안성, 언양, 백양사, 성주, 여주, 함안, 하남만남 휴게소)의 수소 충전소가 운영되고 있어 충전이 불편해 수소차 보급에 장애가 되고 있다. 이번 발표대로 수소충전소가 구축되면 3년 안에 전국 어느 곳에서도 30분안에 도달할 수 있게 돼 충전문제가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정부는 2022년까지 승용수소차 65000. 버스용수소차 2000대 등 총 67000대가 보급되면 연간 약 3만톤의 수소 수요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장기적으로는 2030년까지 누적 660기를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추가 설치되는 충전소는 주요 도시에서 20분 이내, 고속도로에서 75km 이내에 충전소 이용이 가능하도록 배치할 예정이다. 2040년까지는 누적 1200기를 설치해 도시에서 15분 이내, 고속도로에서 50km 이내로 단축할 계획이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해 10월 14일 오후(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알마광장 인근 수소 충전소를 방문해 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차인 '투싼'을 운행하는 택시기사와 대화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해 10월 14일 오후(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알마광장 인근 수소 충전소를 방문해 현대자동차의 수소전기차인 '투싼'을 운행하는 택시기사와 대화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