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7 00:24 (화)
2023년까지 ICT 인재 6천500명 양성
2023년까지 ICT 인재 6천500명 양성
  • 신만호 선임기자
  • 승인 2020.01.07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ICT 인재 양성에 786억원 투입

[이코노미21 신만호 선임기자] 정부가 정보통신기술 인재 양성에 적극 나선다. 오는 2023년까지 ICT 인재 6500명을 양성하고, 올해에 ICT 인재 양성에 786억원을 투입한다.

과기정통부는 ICT 인재 양성 관련 5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7 밝혔다. 5 사업은대학ICT연구센터(333억원) ICT 명품인재 양성(75억원) ICT 혁신인재 4.0 (13억7천만원) 그랜드(Grand) ICT 연구센터(90억원) 글로벌 핵심인재 양성(228억원) 등이다.

이를 위해 정부는 지난해 보다 216억원 증가한 예산을 편성하고 2020 180, 2021 1382, 2022 1884, 2023 2147명의 인재를 양성한다는 계획이다.

정부가 ICT 인재 양성에 적극 나서는 것은5G, AI, loT 정보통신기술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어 관련 전문인력의 양성 필요성이 커지고 있기 때문이다.

정부는 대학 ICT 연구센터 지원사업을 통해 올해 15개의 연구센터를 새로 만들 계획이다. 이들 연구센터는 혁신도약형 연구과제를 필수적으로 수행하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이밖에도 정부는 학생들이 해외에서 인턴십 등을 할 수 있도록 글로벌 인재 양성 사업을 추진한다. MS 아시아연구소 등 글로벌 ICT 기업이 국내 대학과 협력해 인턴십 과정 등을 운영할 수 있도록 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ICT 혁신인재 4.0사업을 통해 산업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맞춤형 연구인력 양성을 지원하고 이를 위해 산업 현장의 요구를 충족할 수 있는 교육체계를 구축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코노미21]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12월 27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컨퍼런스룸에서 열린 '제10회 과학기술관계장관회의' 를 주재 하고 있다.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12월 27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컨퍼런스룸에서 열린 '제10회 과학기술관계장관회의' 를 주재 하고 있다.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