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9 17:38 (수)
과기부 “공공분야에 국산 AI 적용해 달라”
과기부 “공공분야에 국산 AI 적용해 달라”
  • 김창섭 기자
  • 승인 2022.09.02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자체 입찰공고시 특정 외산제품 명시하지 말 것”

[이코노미21 김창섭]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공공분야에 국산 인공지능반도체(AI)를 적용해달라고 요청했다. 구체적으로 지자체가 입찰공고 시 특정 외산제품을 명시하지 말 것, 신기술·신제품 인증을 확보한 경우 우선적으로 국산 AI 사용 등 우대를 요청했다.

과기정통부는 2일 제4회 중앙·지방정책협의회에 참석해 “인공지능반도체는 국내 여러 기업에서 출시됐지만 제품 성능검증과 기기·서비스 실증을 위한 초기 수요가 필요하다”면서 이같이 요청했다.

중앙·지방정책협의회는 관계부처와 17개 시·도가 참여하는 협의체로 중앙부처 협조요청사항 및 지자체 건의사항 등을 논의하는 자리로 행정안전부 장관이 주재하고 차관, 안건 소관부처 실·국장, 17개 시·도 부단체장 등이 참가한다.

과기정통부는 지자체에서 추진하는 지능형CCTV, 스마트시티 등 반도체 적용이 필요한 사업에 국산 인공지능반도체를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을 요청한 것이다.

구체적으로는 지자체 등에서 정보화사업 관련 입찰공고 시 특정 외산제품 또는 모델명을 명시하는 경우가 있는데 요구 성능을 충족하면 국산 인공지능반도체도 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공고 문구의 개선을 요청했다.

또한 신기술·신제품 인증을 확보한 경우 우선 구매를 적용하는 등 국산 인공지능반도체 사용을 권장하거나 우대하는 방안을 고려해줄 것도 요청했다.

이번 협조요청은 지난 6월 과기정통부가 발표한 ‘인공지능반도체 산업성장 지원대책’의 일환이다.

과기정통부는 인공지능반도체의 초기 시장수요 창출을 위해 공공분야 전반에 국산 인공지능반도체 도입·확산을 요청함과 동시에 내년에는 국산 인공지능반도체 기반의 데이터센터인 엔피유팜(NPU Farm) 구축에 착수하고 인공지능제품에 국산 인공지능반도체를 적용하는 ‘인공지능+ 칩 프로젝트’도 추진할 예정이다. 엔피유팜(NPU Farm)은 인공지능서비스 구현에 필요한 대규모 연산을 지원하는 인공지능반도체 기반 클라우드 플랫폼이다.

박윤규 과기정통부 2차관은 “인공지능 활용이 산업 전반으로 확산됨에 따라 인공지능반도체 관련 수요가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는 추세로, 우리나라가 차세대 인공지능반도체 시장을 선점할 수 있도록 정부에서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코노미21]

사진=과기정통부 제공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