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6 15:11 (화)
SK텔레콤-철도연, 5G 기반 열차 자율주행 통신 테스트 성공
SK텔레콤-철도연, 5G 기반 열차 자율주행 통신 테스트 성공
  • 김창섭 기자
  • 승인 2022.10.25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G 차상통신장치’는 열차간 운행정보를 실시간 송수신하는 기술

[이코노미21 김창섭] SK텔레콤은 24일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이 개발한 열차 자율주행 핵심기술인 ‘5G 차상통신장치’에 5G 에지 클라우드와 5G 품질 최적화 기술을 적용해 저지연 통신 테스트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5G 차상통신장치’는 열차 스스로 주행 안전거리를 확보할 수 있도록 열차간 운행정보를 실시간 송수신하는 기술로 안정적인 저지연 통신이 필요하다.

철도연은 저지연 통신의 철도 이용을 위해 ‘5G 차상통신장치’를 개발하고 이를 활용한 열차간 저지연 통신 기능은 SKT ‘5G 에지 클라우드’에 구현했다. ‘5G 에지 클라우드’는 5G와 클라우드가 만나는 최단 경로에 위치해 네트워크 지연을 최소화한다.

SKT와 철도연은 충북 오송에 위치한 철도연 철도종합시험선로에서 열차의 자율주행 통신 상황을 구현해 열차 자율주행에 필요한 열차간 저지연 데이터 송수신 테스트를 진행했다. 테스트를 통해 ‘SKT 5G 에지 클라우드’ 적용 시 일반 클라우드 대비 약 20% 지연 감소 효과를 확인했다.

또한 자율주행에 필요한 종단간 서비스 지연 요건을 만족시키기 위해 오송역 부근 5G 기지국에 지연 품질 최적화 기술을 추가적으로 적용해 기존 대비 약 50% 지연시간을 단축했다. 이는 일반 클라우드에서 어려웠던 지연 시간 목표를 99.9% 만족해 자율주행 현실화가 가능함을 의미한다. [이코노미21]

사진=이코노미2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