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12-02 11:55 (토)
오늘부터 ‘3조원+α’ 증권사 유동성 지원
오늘부터 ‘3조원+α’ 증권사 유동성 지원
  • 김창섭 기자
  • 승인 2022.10.26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3000억원 이상 유동성 지원 예상
산은, 27일부터 2조원+α의 증권사 CP 매입
RP는 회사채(AA이상)를 신규 허용하기로

[이코노미21 김창섭] 금융당국은 증권사의 유동성 지원을 위해 오늘(26일)부터 한국증권금융에서 3조원의 증권사 유동성 지원을 본격 시작한다. 26일에만 3000억원 이상의 유동성 지원이 예상된다. 27일부터는 산업은행에서 2조원의 증권사 CP 매입 프로그램이 가동된다.

한국증권금융은 중․소형 증권사를 대상으로 한 RP(환매조건부채권), 증권담보대출을 통해 3조원 규모의 자금을 26일부터 지원한다.

금융위는 “특히 이번 유동성 지원 프로그램의 RP·대출 담보 대상 증권을 크게 확대해 증권사들이 원활하게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고 밝혔다.

증권사 유동성 지원 프로그램. 출처=금융위원회
증권사 유동성 지원 프로그램. 출처=금융위원회

구체적으로 RP는 국공채, 통안채, 은행채 외 회사채(AA이상)를 신규 허용하기로 했다. 증권담보대출은 기존 RP 담보, 상장주식 외 회사채(AA이상), CP(A1이상), ABCP(예금형), 증금채 등을 신규 허용할 예정이다.

또한 금융당국은 현재 25조원 내외로 공급 중인 기존 RP·증권담보대출, 일일 할인어음 매입도 지속적으로 (차환) 공급해 금융투자회사들의 원활한 단기자금 확보를 지원할 예정이다.

산업은행은 지난 23일 발표한 10조원 규모의 회사채·CP 매입 프로그램 중 우선 2조원을 증권사 CP 매입에 투입해 27일부터 가동한다. 다만 이번에 예외적으로 금융사 대상 CP까지 매입 대상을 확대하는 만큼 증권사 자구노력(확약서) 등을 전제로 자금이 지원된다. [이코노미2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