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8 12:47 (수)
2027년까지 ‘고령자 맞춤형 임대주택’ 총 5000호 공급
2027년까지 ‘고령자 맞춤형 임대주택’ 총 5000호 공급
  • 임호균 기자
  • 승인 2022.12.07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령자복지주택은 무장애설계가 적용된
임대주택과 사회복지시설을 함께 조성
남양주 왕숙(200호), 인천 계양(100호) 등

[이코노미21 임호균] 인천 계양, 경기 광주・남양주, 강원 평창, 전북 순창, 경남 하동에 무장애설계를 갖춘 고령자 맞춤형 임대주택이 들어선다. 임대주택·주거복지서비스가 함께 제공되며 2027년까지 매년 1000호씩 총 5000호가 공급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는 사업제안 공모를 통해 ‘고령자복지주택’의 ’2022년 제2차 사업 대상지로 인천시 계양구, 경기도 광주시, 남양주시 2곳, 강원도 평창군, 전라북도 순창군, 경상남도 하동군 총 7곳을 선정했다.

고령자복지주택은 고령자 주거안정을 위해 무장애설계가 적용된 임대주택과 사회복지시설을 함께 조성하는 사업으로 2027년까지 총 5000호 공급을 목표로 추진되고 있다.

올해 2차 사업 대상지 선정은 임대주택 규모, 사업비 분담방안, 사회복지시설 설치·운영계획 등에 대한 지자체 등 공공주택사업자의 제안, 현장조사 및 평가위원회를 통한 입지 적정성, 수요 타당성 등에 대한 종합적인 검토를 거쳐 이뤄졌다. 그 결과 지자체 제안 지구 중 4곳, 경기도 광주시(50호), 평창군(68호), 순창군(50호), 하동군(25호)과 함께 한국토지주택공사 제안 지구 중 3곳, 남양주 왕숙 S-18블럭(100호), 남양주 왕숙2 A-9블럭(100호), 인천 계양 A-18블럭(100호)이 선정됐다.

지자체가 제안한 4곳은 모두 고령화율(27~35.9%)이 전국 평균(17%)보다 훨씬 높아 고령자 주거수요가 높은 곳으로 경기 광주시는 내년 개소 예정인 주변 주거복지센터와 연계해 어르신들께 방문서비스 등 노인특화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평창군, 순창군, 하동군은 헬스케어실·물리치료실 등 건강지원실과 노래·스포츠룸 등 취미여가활동실, 어르신 건강밥집, 교육공간 등 고령자 특화 복지시설들이 들어설 예정이다.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제안한 3곳은 지자체와 협의를 통해 어르신 식사지원, 문화예술·건강 프로그램 등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번에 선정된 지자체들은 사업시행자(한국토지주택공사)와 사업비 분담금 등 구체적인 사항을 협의해 협약 체결 후 주택건설사업계획 승인 등 사업추진 절차에 들어간다. [이코노미21]

고령자복지주택 개념도. 출처=국토교통부
고령자복지주택 개념도. 출처=국토교통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