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3 23:17 (금)
IBK기업은행, ‘대전하수처리장 현대화 사업’ 1.2조원 조달
IBK기업은행, ‘대전하수처리장 현대화 사업’ 1.2조원 조달
  • 김창섭 기자
  • 승인 2023.02.21 1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여개 금융기관이 자금조달에 참여
올 상반기 착공해 2028년 준공 목표

[이코노미21 김창섭] IBK기업은행이 대전광역시가 추진하는 총 1조2400억원 규모의 ‘대전하수처리장 시설현대화 민간투자사업(BTO-a) 프로젝트파이낸싱’의 약정체결을 완료했다.

기업은행은 국내 인프라 금융시장이 전반적으로 침체된 가운데 산업은행과 함께 총 1조2400억원 규모의 PF자금 금융주선을 진행했으며 보험사 등 총 10여개 금융기관이 이번 사업의 자금조달에 참여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20일 “대전시 소재 노후 하수처리장을 이전 및 현대화하는 이번 사업은 올해 상반기 중 착공해 2028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대전시민의 삶의 질 개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 시설은 사업주간사인 한화가 현대건설 등과 공동으로 시공하며 준공 후 대전시 전역의 하수를 처리하게 된다.

기존 시설은 노후화 문제와 함께 악취 민원이 발생해 왔으나 신규 시설은 지하화 및 현대화로 악취 발생을 차단하고 지상에는 공원과 체육시설 등 각종 편의시설을 조성할 예정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은행의 ESG정책에 부합하는 환경 분야 정부사업이라는 점에서 금융 주선을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정책금융기관으로서 녹색금융 지원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코노미21]

대전하수처리장 시설현대화 민간투자사엄 프로젝트금융 서명식. 사진=IBK기업은행 제공
대전하수처리장 시설현대화 민간투자사업 프로젝트금융 서명식. 사진=IBK기업은행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