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4 16:17 (수)
수은, 캐나다 수출공사와 핵심광물 공급망 구축 위한 MOU 체결
수은, 캐나다 수출공사와 핵심광물 공급망 구축 위한 MOU 체결
  • 양영빈 기자
  • 승인 2023.05.01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코노미1 양영빈] 한국수출입은행은 지난 30일 캐나다 수출개발공사(EDC: Export Development Canada)와 ‘핵심광물 공급망 구축과 그린산업 금융협력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윤희성 수은 행장은 지난 28일(현지시간) 캐나다 EDC본사에서 머레이드 레이버리(Mairead Lavery) EDC 사장과 △반도체, 전기차에 사용되는 희소광물 공급망 확보 △클린수소, 신재생 및 탄소저감 프로젝트 협력 강화를 주요 내용으로 하는 업무협약서에 서명했다.

한국과 캐나다는 지난해 9월 정상회담을 개최한 후 양국 외교관계를 ‘포괄적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하면서 안정적인 공급망 확보를 위해 광물자원 분야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탈탄소분야에서도 협력 확대를 약속한 바 있다.

이날 업무협약을 체결은 양국의 협력 실행과정에서 발생할 금융수요 증가를 선제적으로 대비하기 위해서다. 실제 미국의 인플레이션 감축법(IRA) 발효 이후 전기차 배터리·소재 산업 분야에서 캐나다산 희소 광물 활용 필요성이 높아지고 한국 기업의 캐나다 진출이 점차 증가하는 추세다.

캐나다도 한국의 수소 프로젝트 및 한국형 소형원자로(SMR) 기술 도입 등에 관심을 나타내고 있다.

윤 행장은 “캐나다는 배터리 핵심광물뿐만 아니라 풍부한 수소 에너지원을 갖춘 나라로 전기차·수소활용 분야 최고 기술력을 갖춘 한국과 협력이 가시화되면 시너지가 매우 클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코노미21]

윤희성 수은 행장은 지난 28일(현지시간) 캐나다 EDC본사에서 머레이드 레이버리 EDC 사장과 업무협약서에 서명했다. 사진=수출입은행 제공
윤희성 수은 행장은 지난 28일(현지시간) 캐나다 EDC본사에서 머레이드 레이버리 EDC 사장과 업무협약서에 서명했다. 사진=수출입은행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