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9-22 16:39 (금)
이젠 햄버거도 부담스럽네...지난달 17% 올라
이젠 햄버거도 부담스럽네...지난달 17% 올라
  • 임호균 기자
  • 승인 2023.05.04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햄버거값 19년만 가장 많이 올라
피자 12.2%, 치킨 6.8% 인상

[이코노미21 임호균] 간단한 한끼 식사용으로 선호되던 햄버거 가격이 19년 만에 가장 많이 올랐다. 지난달 햄버거 소비자물가상승률이 17%를 넘었다.

4일 통계청 국가통계포털에 따르면 지난달 햄버거 물가는 전년동월대비 17.1%나 올랐다. 이는 2004년 7월(19.0%) 이후 18년 9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치다.

햄버거 물가상승률은 2월 7.1%, 3월 10.3%, 4월 17.1%로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달 햄버거 물가상승률은 전체 소비자물가상승률(3.7%)의 4.6배나 됐다.

롯데리아는 2021년 12월 평균 4.1% 올린 이후 지난해 6월 5.5%, 올해 2월 5.1%를 다시 올렸다.

맥도날드는 지난해 2월, 8월에 이어 올해 2월 일부 제품 가격을 평균 5.4% 인상했다. 버거킹도 지난해 1월, 7월 올해 3월 제품 가격을 올렸다.

햄버거 외 피자, 치킨 물가도 크게 올랐다. 피자는 지난달 12.2% 올라 2008년 11월(13.2%) 이후 14년 5개월 만에 가장 높았다. 지난달 치킨 물가상승률은 6.8%에 달했다.

지난달 전체 소비자물가상승률이 14개월 만에 3%대로 낮아졌지만 프랜차이즈 햄버거, 피자, 치킨 등의 외식 물가는 높은 상승률을 보이고 있다. 이는 주요 프랜차이즈 업체들이 가격을 계속 올리고 있기 때문이다. [이코노미21]

사진=맥도날드 제공
사진=맥도날드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