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4 17:27 (금)
대중교통 할인 ‘K-패스’ 카드 24일 판매...사용은 5월부터
대중교통 할인 ‘K-패스’ 카드 24일 판매...사용은 5월부터
  • 임호균 기자
  • 승인 2024.04.22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 15회 이상 정기적으로 대중교통 이용시 환급
환급률 일반인 20%, 청년층 30%, 저소득층 53%

[이코노미21 임호균] 오는 24일부터 전국에서 사용 가능한 대중교통 할인 서비스 'K-패스' 카드 발급을 시작한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대광위)에 따르면 10개 카드사와 함께 'K-패스' 카드를 발급한다. 해당 카드사는 국민, 농협, BC(BC바로, 광주은행, IBK기업은행, 케이뱅크), 삼성, 신한, 우리, 하나, 현대, DGB유페이, 이동의 즐거움(모바일 이즐, 카카오페이 모바일 교통카드) 등이다.

기존의 알뜰교통카드 서비스를 대체한 K-패스는 다음달 1일부터 사용할 수 있다.

월 15회 이상 정기적으로 시내·마을버스, 지하철, 광역버스,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를 이용하면 다음 달에 지출 금액의 일정 비율을 돌려준다. 일반인 20%, 청년층 30%, 저소득층 53% 등이다. 카드 이용 실적에 따라 추가 혜택도 있다.

K-패스 혜택을 받기 위해선 K-패스 카드를 발급과 함께 알뜰교통카드 회원 전환 또는 K-패스 신규 회원가입을 반드시 해야 한다. 회원 전환은 오는 6월까지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또한 K-패스 카드 신규 발급자도 오는 24일부터 30일까지 알뜰교통카드에 가입한 뒤 회원 전환을 거쳐 알뜰교통카드 혜택과 K-패스 혜택을 모두 적용받을 수 있다.

카드 발급 신청과 자세한 안내는 각 카드사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이코노미21]

출처=국토교통부
출처=국토교통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