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1 15:24 (금)
현대차 미 조지아 전기차 공장 재생에너지로 가동
현대차 미 조지아 전기차 공장 재생에너지로 가동
  • 이상훈 기자
  • 승인 2024.04.23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트릭스 리뉴어블스와 15년 장기 전력구매계약 체결
매년 378기가와트시(GWh)에 이르는 재생에너지 조달

[이코노미21 이상훈] 현대자동차그룹이 미국 조지아주에 건설 중인 전기차 전용 공장을 재생에너지로 가동하기로 했다.

22일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스페인 재생에너지 개발업체 ‘매트릭스 리뉴어블스’가 주도하는 신규 태양광 발전 프로젝트와 15년(2025~2040년) 장기 전력구매계약을 체결했다.

매트릭스 리뉴어블스는 미국 텍사스주 벨 카운티에 2025년 10월 상업 운전을 목표로 210메가와트급 발전시설을 개발 중이다. 현대차그룹은 총 발전용량의 70%인 147메가와트를 확보했다. 매년 378기가와트시(GWh)에 이르는 재생에너지를 조달할 예정이다. 국내 10만여 가구가 1년간 사용할 수 있는 양이다.

확보한 재생에너지는 현대차 미국 전기차 전용 공장뿐 아니라 현대모비스 북미전동화법인, 현대제철 조지아법인, 현대트랜시스 조지아 시트공장 등에도 사용할 예정이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이번 장기 전력구매계약을 시작으로 현대차그룹 미국 사업장의 재생에너지 전환을 위한 투자와 계약이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코노미21]

올해 하반기 가동 예정인 미국 조지아주 브라이언 카운티 '현대차그룹 메타플랜트 아메리카' 조감도. 사진=현대차그룹 제공
올해 하반기 가동 예정인 미국 조지아주 브라이언 카운티 '현대차그룹 메타플랜트 아메리카' 조감도. 사진=현대차그룹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