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3 19:57 (목)
비테크놀러지
비테크놀러지
  • 이코노미21
  • 승인 2000.06.07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게임 등 엔터테인먼트 관련기업이 차기주도주로 떠오른다는 기대를 모으면서 상승행진.강성빈(삼성증권 수석연구원) 게임 플랫폼은 한정된 좁은 시장입니다.
인수합병매력도 크지 않구요. 2s 김관수(신흥증권 벤처투자팀장) 솔루션쪽은 위험성 큰 게임소프트웨어와는 달리 지속적 매출 가능. 4s 이왕상(현대증권 선임연구원) 게임시장 승자에 관계없이 최대 수혜주가 되겠군요. 5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