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3 15:16 (목)
[신간] 자연과학이 인문학을 만났을 때
[신간] 자연과학이 인문학을 만났을 때
  • 이재현 기자
  • 승인 2007.01.1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학으로 생각한다
이상욱 외 지음, 동아시아 펴냄, 1만4천원

요즘 젊은 엄마들은 아이들을 학원에 보내는 맛에 기르는 모양이다.
피아노도 배우고 그림 그리기도 배우고 주산도 배우고 태권도 도장에도 간다.
한 아이가 보통 서너 군데 학원에 다니는 게 기본이라고 하니 돈이 없어 학원에 못 다니는 아이는 축복을 받았다고 해야 하나. 하지만 어떻게 보면 아주 특별한 아이에게는 이 수많은 학원 다니기는 레오나르도 다빈치 되기 훈련일 수도 있다.


다빈치는 위대한 과학자이자 철학자이면서 조각가요 화가였다.
인류 최고의 천재였던 것이다.
천재의 특징은 무한한 호기심이다.
이 세상의 모든 것을 다 알고 싶어 하는 경향이 있다.
이 책은 과학이 우리와 얼마나 밀접한 학문이자 철학인지를 문화로서 설명하고 있다.
뉴턴이 떨어지는 사과를 보고 만유인력의 법칙을 발견했다는 사실이 인류의 세계관을 바꾸고 이런 생각은 나중에 아인슈타인이 상대성 원리를 발표하면서 다시 뒤집어졌다.


시간과 공간은 각각 따로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한데 뭉쳐서 흘러간다는 그의 주장은 충격적이다.
미국에서는 진화론을 가르치지 않는 주가 있다고 한다.
기독교를 국교로 삼는 나라에서 인류의 조상이 원숭이일지도 모른다는 걸 가르치면 하나님 꼴이 이상해지니까. 그래서 나온 이론이 지적 설계론이다.
인간을 비롯한 모든 것은 누군가가 완벽하게 설계한 것이라는 주장이다.
과학과 종교의 대립이다.
하지만 그들은 진화론을 공격하는 것으로 자신들의 지적 설계론을 옹호하고 있다.


이 책이 주장하는 미덕은 과학을 과학으로만 보지 말고 좀 더 확대 해석하자는 것이다.
아무리 복잡한 일도 잘게 쪼개면 간단하게 해결되는 것처럼, 컴퓨터도 그런 발상에서 나온 것처럼 우리 사유 체계의 본질은 모두 과학이라는 주장이다.
술에 취해서 그 다음 날 골골거리다가 종일 물만 마시는 것도 탈수현상에 따른 것이니 사는 게 모두 과학 아닌가. 읽는 즐거움을 주는 책이 드문 세상에서 오랜만에 만난 ‘좋은 책’이다.
어렵지 않다.


이재현 기자 yjh9208@economy21.co.kr

보통 사람이 부자가 되려면백만장자 프로젝트이창원 지음, 늘푸른소나무 펴냄, 9천원자고새면 올라가는 부동산 가격이 서민들의 속을 쓰리게 하고 있다. 가히 부동산 광풍이라고 할 만큼 돈이 모두 부동산으로 쏠려 가는 이 시점에 부동산 말고 돈을 버는 효과적인 재테크 방법을 제시한 책. 지은이는 보다 구체적인 방법으로 재테크를 들여 다 보라고 권하고 있다.우리는 자산이 많고 적음을 떠나 한결같이 ‘돈’문제로 고민한다. 돈 없는 사람들은 돈이 없어서 걱정! 돈이 많은 사람들은 각종 세금 등으로 인해 내 돈이 줄어들면 어떻게 하나 걱정이다. 특히 노후가 걱정되는 2040세대의 경우 큰돈을 벌어야 한다는 고민으로 보통 심각한 것이 아니다. 돈 못 버는 가장은 가장도 아니고 아버지 취급도 받지 못한다. 이런 분위기를 타고 많은 책들이 ‘일확천금, 떼돈 벌기’ 바람을 부채질하고 있지만 사실 그런 방법으로 돈을 벌 수 있는 사람은 극히 제한적이다. 돈이 돈을 번다고, 투기 전문가들이나 자산이 많은 사람들이 돈을 벌지 일반 서민들에게 그저 그림의 떡일 뿐이다.지은이는 재무관리 설계 전문가다. 그가 만난 1천 명 이상의 고객은 대부분 그가 제시한 재테크 방법으로 효과를 보았다고 한다. 그는 절대로 부동산에 투자하라고 말하지 않는다. 오히려 장기적으로 투자하고 천천히 벌도록 권하고 있다. “95%의 일반인 중 절대 다수는 평생 동안 부자가 될 수 없다. 가장 큰 이유는 돈을 모아서 재투자를 하기 전에 다 써버리기 때문이다. 부자와 일반인의 결정적 차이는 돈을 바라보는 시각에 있다”지은이는 재테크에 성공하고 부자가 되려면 좋은 정보도 중요하지만 돈에 대한 마인드를 바꾸는 것이 절대적으로 중요하다고 주장하고 있다. 여기에 ‘부자 재테크’의 핵심이 있다. 누구나 부자가 되길 원하지만 아무나 될 수 없는 부자. 어떻게 하면 ‘돈’ 문제로부터 해방될 수 있을까.지은이는 그 대안을 합리적이고 과학적인 투자 기법으로 소개해 준다. 장기투자만이 노후를 보장받는 가장 편하고 빠른 방법이라고 권하고 있다. 안 먹고 안 쓰는 다이어트식 투자가 아니라 약간의 희생으로 장기 투자를 하면서 먹을 것, 누릴 것 모두 하면서도 부자 되는 방법이 있다는 것이 그의 주장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