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0 13:45 (토)
[신간] 기업 장수비결 ‘남보다 먼저 변화하라’
[신간] 기업 장수비결 ‘남보다 먼저 변화하라’
  • 정진욱 전문위원·북칼럼니스트
  • 승인 2007.02.0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장수기업, 세기를 뛰어넘은 성공 윌리엄 오하라 지음, 예지 펴냄, 1만9천700원 질문 하나로 출발해보자. 요즘 가장 잘 나가는 기업 하나를 다음 빈칸에 넣어보라. “00는 언제 업계에서 사라질까?” 불경스런 느낌이 들지도 모른다.
가장 힘 센 자의 사멸을 논하는 것은 어느 시대나 금기였으니까. 하지만 과연 그럴까. 미국에서 1900년에 상장한 회사 가운데 지금까지 남아있는 것은 GE 뿐이다.
지난 100년 간 일본의 100대 기업 평균수명은 약 30년, 한국은 23.8년이다.
이 기업들이 다음 세대에도 존재할 확률은 12%, 3세대로 가면 그중 3-4%만 생존한다.
한 기업이 수백 년을 버틴다는 것은 기적에 가깝다.
이 책은 시간의 시험을 견뎌내고 ‘기적’을 이뤄낸 장수기업들의 이야기이다.
먼저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기업. 백제인 곤고 시게츠미(金剛重光, 한국명 유중광)가 일본에 사찰건축 전문회사 ‘콘고구미(金剛組)’를 세운 건 578년. 콘고구미는 오사카에 일본 최초의 절 사천왕사를 세웠다.
콘고구미의 건물들은 10만 채의 건물이 완파된 1995년 고베지진을 아무 손상 없이 견뎌냈다.
장수기업 전문가 윌리엄 오하라는 세계 최고(最古) 20개 기업을 통해 장수의 비의를 보여준다.
718년부터 47대가 이어오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여관 ‘호시료칸’(法師旅館)에서 보듯 이 회사들은 모두 가족기업이다.
하지만 가족일지라도 철저히 능력을 따져 경영에 참여시킨 것이 첫 특징. 600년을 이어온 포도주의 명가 ’마르께지 안티노리‘, 르네상스시대부터 총을 만든 ’베레따’(1526년 창업)처럼 주위 환경을 따라 빠르게 변화하는 능력이 있다는 것도 공통점이다.
재무관리는 보수적이지만 무엇이든 자기 자본으로 추진하기 때문에 경쟁자를 이길 수 있는 대안이 있을 땐 과감한 투자를 할 수 있었던 것도 두드러진 특징이다.
이제 빈칸에 남의 것 말고 당신의 회사나 조직의 이름을 넣어보라. 이 책에 쓰이진 않았지만 장수기업의 가장 큰 특징은 그 경영자들이 하루에도 몇 번씩 그렇게 자문한 것 아닐까. 정진욱 전문위원·북칼럼니스트 chung8888@gmail.com
회사가 당신에게 알려주지 않는 50가지 비밀 신시아 샤피로 지음, 서돌 펴냄, 1만1천원 혹시 그런 경험이 있는가. 회사 안에서 내가 무언가 잘못 돼가고 있는데 아무도 말해주지 않았던. 동료는 그때 뭘 했을까? 비밀13:직장 친구는 위험하다. 내가 얼마나 일을 잘하는데, 감히 나를! 비밀19:인사고과는 업무 실적과 관계없다. 나에 관한 소문 때문이라고? 억울해. 비밀20:소문의 진실 여부는 중요하지 않다. 전 직원에게 이메일로 밝혀야지. 비밀12:전송 버튼을 눌렀는가? 이메일은 위험하다. 번번이 물을 먹이는 승진심사회의에서 임원들은 무슨 말을 하는 걸까. 회사가 뒤통수 때리는 걸 막는 방법은 정녕 없단 말인가. 비밀31:고용주의 신임을 얻어라. 이제 사람들 관계는 다 좋다. 근데 왜 승진은 안 되지? 비밀45:부하의 실적이 미달이면 당신 승진은 물 건너간다. 다음 번에 도전하지 뭐. 고조선은 대륙의 지배자였다 이덕일 외 지음, 역사의 아침 펴냄, 1만3천원 “고조선은 우리 역사다.” 이 당연한 사실은 두 갈래에서 공격받고 있다. 밖에는 복장 터지게 하는 ‘동북공정’이 있다. 중국은 역사의 성형수술에서 오래 전부터 대가였다. 문제는 성형수술 전 맨얼굴을 옆집 친구는 익히 알지만 새로 만난 연인은 모르기 십상이라는 것. 그 목표는 한강 이북의 중국 땅 주장이다. 나라 안에선 일제 식민사학의 후예들이 ‘실증’을 들라며 단군조선을 부정한다. 기자나 위만은 인정해도 그들이 갔다는 나라 조선은 언제부터 있었고 누가 세웠는지 도무지 관심이 없다. 이건 숫제 족보에 기재된 것 이전엔 조상이 없다고 말하는 셈이다. 두 부지런한 역사가가 중국 현지를 샅샅이 답사하면서 단군조선의 실재, 고조선의 거대한 강역, 한사군의 만주 위치, 치우가 한족이 아닌 동이족의 조상임을 사료와 유물을 통해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