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4 18:05 (금)
[종목분석] 영화 관람료 상승, 고성장 티켓 ‘예매’
[종목분석] 영화 관람료 상승, 고성장 티켓 ‘예매’
  • 최훈 한누리투자증권 연구원
  • 승인 2006.12.18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 CGV- 가격 올라도 영화는 본다 … 영업이익률 4%P 증가 전망 물가 상승률보다 낮았던 영화 티켓 가격 인상률과 정부의 스크린쿼터 축소에 따른 영화발전기금 조성 과정에서 극장 부담금 부여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이는 향후 영화 티켓 가격 인상으로 연결될 것으로 전망된다.
과거 관람료 인상에 따른 관객 수 변화와 신용카드사의 적극적인 영화 티켓 할인 마케팅을 고려할 때 관람객들의 가격탄력성은 높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티켓 가격 인상 시 영업이익률 상승(4%P↑)으로 직결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국내 영화산업 내 스크린당 수용하고 있는 관객 수는 타국 대비 2.6배 높다.
상영관 인프라 대비 관람 수요 초과 상태이기 때문이다.
따라서 CJ CGV의 공격적인 스크린 수 확대정책은 시장점유율 확대를 위한 필연적 선택으로 판단된다.
또 스크린 수 증대에 따라 영화 티켓 매출이 비례적으로 증가할 전망이다.
특히 디지털스크린 광고 도입과 매점상품 다양화를 통한 비티켓 매출 비중 확대로 향후 매출 총이익률 향상이 예상된다.
또 인력 재배치를 통해 신규 상영관 증대 시 인건비 증대가 동반 상승하지는 않기 때문에 안정적인 영업이익률(향후 3년 평균 16.3%) 창출이 가능하다.
이에 따라 CJ CGV에 대해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3만200원으로 커버리지를 개시한다.
상승여력은 45.9%다.
과거 6개월 Historical P/E(주가-순이익배수)와 DCF(현금흐름할인법)를 적용했으며, 목표주가에 적용된 P/E는 07년 예상 EPS(주당 순이익) 대비 17.2배 수준이다.
미국 영화상영업 1위 사업자인 레갈 엔터테인먼트 그룹(Regal Entertainment Group)의 주가는 시장대비(MSCI U.S) 42.8%의 프리미엄이 부여된 수준을 유지하며 장기성 장트렌드를 나타내고 있다.
CJ CGV 역시 적극적인 스크린 수 확대 및 시장점유율 1위 사업자로서의 가치 부여가 필요하다고 판단된다.
단기적으로는 매점 및 스크린광고 매출 비중 증대를 통한 이익률 향상이 예상되며, 장기적으로는 스크린 수 확대에 따른 인당 관람 횟수 증대가 CJ CGV의 시장점유율 확대로 연결될 것으로 전망된다.
최훈 한누리투자증권 선임연구원

이주의 뜨는 종목 ▲ 좋은사람들

유통채널 다각화 성공


좋은사람들의 올 4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21.7% 성장한 343억원으로 예상된다.
이러한 두 자리 수 성장률은 신규 브랜드 ‘Sugar Free’ 런칭 및 할인점 매출액 증가에 기인하고 있다.
영업이익은 전년 4분기 4억원의 적자가 발생했으나 올해에는 14억원으로 흑자로 전환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내년 초 극장 광고 등을 통해 브랜드 리뉴얼을 행할 예정이며 관련 비용은 12억원 정도다.
한상화 동양종금증권 연구원

이주의 지는 종목 ▼ LG마이크론

PDP 시장 부진으로 영향 증대


LG마이크론에 대한 6개월 목표주가를 기존 4만4천원에서 3만8천원으로 하향하고, 투자의견을 HOLD로 유지한다.
목표주가 하향은 2007년 EPS를 기존 4903원에서 4054원으로 내린 데 따른 것이다.
새로운 목표주가 3만8천원은 2007년 예상 EPS 4054원에 기존 PER 9.4배를 유지해 산정했다.
LG마이크론은 PDP 시장 부진 영향으로 사업부문의 수익 기여도가 약화됐다.
또 관련한 클리어필터 사업 본격화 지연 등을 감안해 HOLD 투자의견을 유지한다.
이학무 미래에셋증권 연구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