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1 21:22 (금)
알바 중 가장 시급 많은 직종은 ‘피팅모델’
알바 중 가장 시급 많은 직종은 ‘피팅모델’
  • 이학명기자
  • 승인 2008.01.18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바 중 가장 시급 많은 직종은 ‘피팅모델’ 알바 급여, 최고와 최저 직종은? 앞으로 모델구인 싸이트에 피팅모델 지원자가 앞으로 더 늘어날 듯하다.
아르바이트 중 가장 높은 시급을 받는 직종이기 때문이다.
특히 피팅모델이 한 시간 동안 일해서 거둬들이는 시급은 도서 및 비디오대여점 알바생이 일한 시간당 급여의 약 5.3배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나 두 직종간 심각한 급여차이를 실감할 수 있었다.
아르바이트 전문 구인구직 포탈 알바몬이 2008년 1월 1일부터 보름 동안 알바몬 홈페이지에 등록된 구인공고 약 4만 6천여 건을 분석, 아르바이트 직종 급여 순위를 발표했다.
알바몬이 분류/서비스하고 있는 78개 직종 중 가장 많은 시간당 급여를 받는 직종은 △피팅모델. 이른바 '귀족알바'로도 각광을 받고 있는 피팅모델은 시간당 평균 2만 2백원의 급여를 지급해 명성이 헛것이 아님을 증명했다.
이어 △나레이터 모델(14,511원), △바(Bar, 12,590원), △개인지도·과외(11,428원), △외국어강사(11,144원)가 최고 시급을 받는 상위 5개 직종에 포함됐다.
특히 △헤어·피부·미용을 포함한 상위 6개 직종의 경우 평균 시급이 법정 최저 시급 3,770원의 약 3배에 가까운 1만원을 넘어 눈길을 끌었다.
그 외 △ 사진·촬영보조(9,619원) 등 시간당 급여가 5천원이 넘는 직종은 총 30개로 전체 직종 78개의 38.5%에 달했다.
가장 시급이 낮은 직종은 시간당 급여가 3,817원으로 법정 최저임금을 갓 넘은 △도서·비디오 대여점이 차지했다.
이보다 약간 높기는 했지만 △PC방과 △비디오·DVD방이 각각 3,960원, △기계·정비(4, 041원), △오락실·게임장(4,081원) 등 개인이 운영하는 영세한 규모의 사업장이 시급 하위권에 들었다.
한편, 업계에서는 “피팅모델이 시급이 많지만 일이 일정하지 않아 월수익이 고정급을 받는 아르바이트에 비하면 더 떨어질 수 있다”며, “시급보다는 일을 통해 어떤 것을 배울 수 있는 지가 더 중요하다”고 조언한다.
이학명기자 mrm@economy21.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