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4 00:01 (토)
인천 청라푸르지오, 사용승인 받아
인천 청라푸르지오, 사용승인 받아
  • 권태욱 기자
  • 승인 2013.06.27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철근누락 됐어도 내진성능 및 안전성 이상 없어

일부 철근 누락으로 입주민과의 갈등을 빚었던 인천 청라 푸르지오가 사용승인을 받아 입주가 가능해졌다.

대우건설은 27일 청라 푸르지오가 인천경제자유구역청으로부터 사용(준공)승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인천 서구 경서동에 위치한 청라 푸르지오는 지하 1층, 지상 48∼58층 네 개동 아파트 751가구와 부대복리시설로 이뤄진 초고층 주상복합 건물이다. 올해 3월 말 공사를 마쳤으나 두 개동 내부 인방보 두 곳에서 일부 철근이 누락된 사실이 드러나 준공승인이 미뤄졌다.

경제자유구역청과 대우건설, 입주예정자협의회 등에서 각각 벌인 정밀구조 안전진단 결과 안전상에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 승인으로 입주 예정자들은 입주를 시작해 이달 말 끝나는 취득세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입주민들의 원활한 입주와 아파트가 지역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