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15 12:58 (월)
여성연예인 수십명 조직적 성매매 포착
여성연예인 수십명 조직적 성매매 포착
  • 뉴미디어팀
  • 승인 2013.12.12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檢, 30여명 소환해 조사

수원지검 안산지청 형사2부(부장검사 이상규)는 여성 연예인 수십명이 조직적으로 성매매에 동원된 정황을 포착하고 수사중이라고 12일 밝혔다.

검찰은 여성 연예인 30여명이 브로커 등을 통해 벤처사업가나 기업 임원 등 재력가들과 성관계를 맺고 대가로 억대의 금품을 수수한 것으로 보고 일부 여성 연예인을 소환해 조사했다.

앞서 9월엔 성매매를 알선한 브로커 등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지만 법원이 증거불충분으로 기각함에 따라 추가 조사를 벌여 영장을 재청구할 방침이다.

또 여성 연예인에게 금품을 주고 성관계를 맺은 성매수남도 차례로 소환해 조사할 예정이다.

검찰 관계자는 "구체적인 수사대상과 혐의에 대해서는 아직 수사중이므로 확인해 줄 수 없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