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1 21:22 (금)
삼성 이건희 회장, 폐렴으로 치료중
삼성 이건희 회장, 폐렴으로 치료중
  • 권태욱 기자
  • 승인 2013.08.21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주일전 삼성서울병원 입원, 주말께 퇴원 예정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폐렴증세로 삼성서울병원에서 치료중이다.

 21일 삼성그룹에 따르면 이 회장은 가벼운 감기 증상이 폐렴으로 발전함에 따라 주치의의 권유로 일주일 전쯤 삼성서울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

 이인용 삼성그룹 커뮤니케이션팀장(사장)은  "처음에는 의료진이 댁에 가서 (진료를) 했는데 폐렴 증상으로 발전하는 것 같아 병원으로 갔다"면서 "입원한 지는 약 일주일정도 됐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이 사장은 일주일전에는  '이건희 회장 위독설'과 관련된 질문에 "건강에 문제 없다"고 답한 바 있다.

이 회장은 상태가 호전돼 주말쯤 퇴원할 것으로 보인다고 이 사장은 덧붙였다.

그러나 퇴원일이 하루 이틀 정도 더 늦어질 가능성을 배제하지는 않았다.

 이 사장은 이 회장의 퇴원이 늦어지면 또 이상한 소문이 나는 것을 우려해 늦어질 가능성을 열어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삼성그룹은 23일로 예정된 신경영 20주년 기념 만찬을 연기하기로 했다.

이 회장은 9월 이후에는 해외 출장이 많이 예정돼 있어 만찬 시기는 해외 출장을 피해 잡을 것으로 관측된다.

   다만  다음 달 7일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리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총회에는 참석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