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1 17:50 (금)
현대차 "수입 디젤차와 정면승부"
현대차 "수입 디젤차와 정면승부"
  • 권태욱 기자
  • 승인 2013.10.14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반떼 디젤 프리미엄 출시,고급사양 추가 만족도 높여

현대차가 준중형 세단 '더 뉴 아반떼' 디젤 프리미엄 모델을 앞세워 수입 디젤차와의 정면 승부에 나섰다.

현대자동차는 14일 더 뉴 아반떼에 최고급 사양으로 구성된 디젤 프리미엄 모델과 고객들로부터 인기가 높은 주요 사양을 묶은 신규 패키지 옵션을 추가해 판매한다고 밝혔다.

더 뉴 아반떼 디젤 프리미엄 모델은 기존 디젤 최고급 모델이던 '모던'에 플렉스 스티어, 운전석 10웨이 시트, 전방주차 보조시스템 등 고급 사양을 추가한 최고급 등급이다.

▲ 현대차 아반떼 쿠페 '튜익스(TUIX) 화이트 패키지'.
특히 가솔린 모델에서만 선택 가능하던 최첨단 어드밴스드 주차조향 보조시스템을 디젤 프리미엄 모델에서도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도록 해 고객 선택을 넓혔다.

고객 선호도가 높은 사양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성한 스마트및 라이트 패키지 옵션도 출시됐다. 스마트 패키지 옵션은 버튼시동 스마트키, 타이어 정렬 알림장치, 퍼들램프, 슈퍼비전 클러스터, 오토폴딩 아웃사이드 미러로 구성됐다. 라이트 패키지 옵션은 HID 헤드램프, LED 리어콤비램프, LED 보조 제동등으로 구성됐다.

스마트 및 라이트 패키지 옵션 가격은 각각 90만원, 60만원이다. 신규 옵션뿐만 아니라 현대차는 갈색 톤의 커피빈 외장컬러도 새로 선보였다.

한편 현대차는 이날 역동적인 주행감과 스포티한 디자인을 강조한 아반떼 쿠페 '튜익스(TUIX) 화이트 패키지'을 함께 선보였다.

이 패키지는 ▲고성능 쇽업쇼버, 코일 스프링, 썸머타이어, 17인치 휠로 구성된 '다이나믹 드라이빙 시스템' ▲스포티한 느낌의 프론트·사이드·리어 스커프, 블랙 컬러 아웃사이드 미러의 '바디킷'으로 구성됐다.

현대차 관계자는 "동급 최고의 스타일과 상품성으로 거듭난 더 뉴 아반떼는 8월 출시 이후 국내 준중형 시장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며 "이번 디젤 프리미엄 트림 및 신규 옵션 출시로 더 뉴 아반떼는 수입 디젤차의 거센 바람을 넘어 국내 준중형 시장에서 확실한 비교우위를 점할 것"이라고 말했다.

더 뉴 아반떼 디젤 프리미엄의 판매가격은 2180만원이다. (자동변속기 기준) 

더 뉴 아반떼는 지난 8월 출시 이후 두 달간 모두 1만7005대가 판매됐으며 이 중 디젤이 1620대(9.5%)를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