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25 15:27 (월)
연간 수출 사상 첫 6천억달러 돌파
연간 수출 사상 첫 6천억달러 돌파
  • 임호균 기자
  • 승인 2018.12.31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7번째로 달성

우리나라 연간 수출이 사상 처음으로 6천억달러를 돌파했다. 우리나라가 1948년 수출을 시작한 이후 70년 만이며, 20115천억달러를 처음 달성한 이후 7년 만이다.

산업통상자원부와 관세청은 28일 오전 1112분 기준으로 연간 누계 수출이 6천억달러(6713400억원)를 넘은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미국, 독일, 중국, 일본, 네덜란드, 프랑스가 6천억달러를 돌파했으며 우리나라가 세계에서 7번째다.

우리나라 수출이 세계 수출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역대 최고치인 3.4%를 기록했으며 수출 순위는 6위를 유지하고 있다.

우리나라 수출은 1948년부터 2017년까지 연평균 16.1% 급성장했다. 지난 69년간 3194배 성장했다.

수출 1천억달러를 기록한 이후 2017년까지 연평균 수출 증가율은 7.2%로 중국(13.6%)을 제외하면 가장 높으며 1천억달러에서 6천억달러까지 걸린 시간은 23년으로 세계에서 4번째로 빨랐다.

산업부는 올해 반도체·일반기계·석유화학 등 주력품목이 선전했고, 신산업과 유망소비재 수출도 크게 증가하면서 전체 수출 증가에 기여했다고 평가했다.

특히 신산업, 유망소비재 수출이 지속해서 성장하면서 13대 주력품목의 수출 비중이 201182.1%에서 올해 77.7%로 완화됐다.

아세안(ASEAN), 인도, 독립국가연합(CIS) 등 신남방·신북방 지역으로 수출시장이 다변화한 것도 올해 수출 호조 원인이다.

산업부는 "내년도 수출여건은 주요국 경제 성장률 둔화, 미중 무역갈등 장기화 등으로 녹록지 않은 상황이지만, 정책역량을 최대한 결집해 2년 연속 수출 6천억달러 달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