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4 16:58 (금)
금감원장, "금융산업, 질적 성장에 집중해야"
금감원장, "금융산업, 질적 성장에 집중해야"
  • 신만호 선임기자
  • 승인 2019.03.13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이제는 금융산업 양적 성장보다 질적 성장에 집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윤 원장은 12일 주한미국상공회의소(AMCHAM)와 주한유럽상공회의소(ECCK)가 공동주최한 간담회에서 강연을 통해 "금융산업의 양적 성장은 괄목할만한 수준"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윤 원장은 쓸모있는 금융 공정한 시장 조성 소비자 신뢰 확보 책임 있는 혁신 등을 한국 금융산업 질적 성장을 위한 금융감독 방향으로 제시했다.

쓸모있는 금융을 위한 과제로는 생산적 부문에 금융자금 공급 확대, 자영업자·중소기업 경쟁력 강화 지원을 들었다.

공정한 시장 조성 과제로는 모험자본 활성화, 금융회사 내부통제 시스템 강화 선도, 자본시장 불공정거래 근절 및 기업회계 투명성 제고 등을 꼽았다.

또 소비자 신뢰 확보를 위해 분쟁 해소 인프라 확충, 영업행위 감독 강화, 금융회사의 소비자 보호 수준 공개가 필요하다고 제시했다.

책임 있는 혁신으로는 금융회사의 핀테크 투자 활성화 추진, 금융 안정성과 소비자 보호를 위한 책임 있는 혁신 지원 등을 거론했다.

윤 원장은 "금융시장 질적 성장을 위해서는 금융당국의 전통적 역할 외에도 금융회사 내부통제에 의한 자기규율과 금융소비자·주주 선택에 의한 시장규율의 역할이 균형을 맞춰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그는 "감독 당국도 외국계 금융회사와의 소통 채널 보강 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