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3 18:40 (목)
삼성바이오, 화이자와 5350억원 위탁생산 계약
삼성바이오, 화이자와 5350억원 위탁생산 계약
  • 이상훈 기자
  • 승인 2023.06.08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누적 수주 금액 1조2915억원

[이코노미21 이상훈] 삼성바이오로직스가 화이자와 5350억원 규모의 위탁생산(CMO) 계약 의향서를 체결했다. 이번 계약 규모는 지난해 매출의 약 18% 정도로 역대 최대 규모다.

이번 계약으로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최근 완공된 4공장에서 종양, 염증 및 면역 치료제 등을 포함한 화이자의 다품종 바이오시밀러 제품을 위탁생산할 예정이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올해 화이자와 GSK, 일라이 릴리 등 글로벌 제약사들과 총 7건의 위탁생산 계약을 체결했다. 올해 누적 수주 금액은 1조2915억원에 달한다. 지난해 수주금액은 1조7835억원으로 작년 수주액의 72%를 이미 완료했다.

존림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장은 “삼성바이오로직스는 고객사에 더욱 유연하고 진보된 위탁생산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제2바이오캠퍼스 확장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코노미21]

삼성바이오로직스 제2바이오캠퍼스. 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제공
삼성바이오로직스 제2바이오캠퍼스. 사진=삼성바이오로직스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