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7 16:54 (월)
NH농협은행, 6억달러 규모 농업지원 ESG채권 발행
NH농협은행, 6억달러 규모 농업지원 ESG채권 발행
  • 임호균 기자
  • 승인 2023.06.27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기 5년, 금리 4.95%

[이코노미21 임호균] NH농협은행이 26일 미화 6억달러 규모의 농업지원 ESG채권 'Agriculture Supportive Social Bond' 발행에 성공했다.

소셜본드는 환경·사회·지배구조(ESG)채권의 하나로 조달 자금이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용도로 제한되는 특수 목적 채권이다.

농협은행은 27일 “이번 농업지원 소셜본드는 사회적 가치 창출을 목적으로 농업인 및 농업 부문에 대한 재정 지원에 전액 활용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채권은 5년 단일 트랜치로 발행됐으며 신용등급은 A1(무디스), A+(S&P)로 부여받았다. 금리는 미국 5년물 국채금리에 98bp(1bp=0.01%p)를 가산한 4.95%(5년)로 확정됐다.

이번 딜은 BofA Securities, BNP Paribas, Credit Agricole CIB, MUFG, Societe General, UBS에서 주관했고 NH투자증권이 보조 주간사 역할을 수행하였다.

이번 딜은 162개 기관으로부터 모집액의 4배에 달하는 25억달러의 주문이 들어왔고 지역별로는 아시아 74%, 미국 17%, 유럽 9%의 분포를 보였다. 투자자 유형별로는 자산운용사 49%, 은행 34%, 보험 13%, 기타 4% 등 순이었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최근 미국의 추가적인 금리인상 예고에 따른 시장변동성 확대에도 해외투자자로부터 국내 유일 농업정책 금융기관으로서의 안정성과 자산건전성·수익성 등을 인정받아 성공적인 채권 발행을 마쳤다”고 말했다. [이코노미21]

NH농협은행 본사 전경. 사진=이코노미21
NH농협은행 본사 전경. 사진=이코노미2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