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0 13:45 (토)
태풍 ‘카눈’ 대비 전국 8개댐 예비방류 시작
태풍 ‘카눈’ 대비 전국 8개댐 예비방류 시작
  • 김창섭 기자
  • 승인 2023.08.08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코노미21 김창섭] 제6호 태풍 ‘카눈’이 우리나라를 관통할 것으로 예보되고 있는 가운데 다목적댐 예비방류를 통해 사전 수위조절에 나선다.

환경부는 8일 “장마 이후에도 태풍에 대비해 298㎜ 상당의 강우를 추가로 저장할 수 있는 총 47.8억톤의 홍수조절용량을 확보하고 있으며 추가적인 예비방류를 통해 다목적댐의 물그릇을 확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먼저 낙동강권역의 남강댐(초당 110톤)과 한강권역의 충주댐(초당 300톤) 및 횡성댐 등은 7일 14시부터 증가 방류를 실시했으며 밀양댐, 섬진강댐 및 주암댐 등도 8일 오후부터 방류량을 증가해 선제적으로 홍수조절용량을 확보할 예정이다.

또 남강댐과 영주댐, 합천댐도 이날 오후부터 수문을 통해 각각 초당 100톤~400톤의 방류량을 단계적으로 증가시킬 계획이며 나머지 댐도 태풍의 영향에 따라 방류량을 탄력적으로 조정할 예정이다.

손옥주 환경부 수자원정책관은 “태풍 상륙 전 적극적인 예비방류를 통해 다목적댐의 빈그릇을 충분히 확보해 태풍으로 인한 집중호우를 최대한 댐에 저장하여 하류를 보호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코노미21]

충주댐. 출처=위키피디아
충주댐. 출처=위키피디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