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7 16:17 (월)
LH, 무량판 구조 10곳 안전점검에서 빠져
LH, 무량판 구조 10곳 안전점검에서 빠져
  • 김창섭 기자
  • 승인 2023.08.09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착공 이전 단지는 구조설계 적합여부 확인
착공 단지는 추가 정밀안전진단 시행 예정

[이코노미21 김창섭] 한국토지주택공사(LH)의 안전점검 대상에서 빠진 무량판 구조 아파트 단지 10곳이 추가로 발견됐다.

LH에 따르면 경기 화성 비봉지구 A-3BL 단지의 지하주차장에 무량판 구조가 적용됐으나 안전점검 대상에서 빠졌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9일 추가로 확인된 무량판 구조 단지 10곳에 대한 긴급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LH는 지난 인천 검단 지하주차장 붕괴 사고 이후 무량판 구조 단지에 대한 자체 전수조사를 실시했으며 15개 단지에 대한 보강공사를 진행 중이다.

이후 정부의 민간아파트에 대한 전수조사와 함께 LH 무량판 단지를 세부 점검하던 중 지하주차장에 무량판 구조가 적용된 10개 단지를 추가로 확인했다.

총 10개 단지는 ∆미착공 단지 3곳 ∆착공 단지 4곳 ∆준공 단지 3곳이며 분양주택 1871호, 임대주택 5296호로 총 7167호이다.

LH는 10개 단지에 대해 착공 이전 단지에 대해서는 구조설계 적합여부를 확인하고 착공 단지는 추가 정밀안전진단을 시행한다는 계획이다.

LH는 “철근누락 단지가 발견될 경우에는 입주민 협의 등을 거쳐 입주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즉각 설계변경 및 보수공사를 진행하는 한편 진행상황을 투명하게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LH는 최근 조사에서 제외된 민간참여사업 방식 41개 단지에 대해서도 무량판 구조 적용 여부 등 추가적으로 조사를 실시할 방침이다. [이코노미21]

7월30일 LH 공공주택 긴급안전점검 회의가 열렸다. 사진=국토교통부 제공
7월30일 LH 공공주택 긴급안전점검 회의가 열렸다. 사진=국토교통부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