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2 15:27 (목)
LH, 다자녀·신혼부부 전세임대주택 연말까지 수시 접수
LH, 다자녀·신혼부부 전세임대주택 연말까지 수시 접수
  • 임호균 기자
  • 승인 2023.11.22 13: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증보험에 가입해 보증금 회수 걱정없어
최대거주기간 유형별로 4년 이상 연장돼

[이코노미21 임호균]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연말까지 다자녀·신혼부부를 대상으로 전세임대주택을 수시 접수한다고 밝혔다.

전세임대주택은 입주 대상자로 선정된 고객이 살고 싶은 주택을 직접 찾고 LH가 주택 소유자와 전세 계약을 체결한 뒤 이를 입주 대상자에게 재임대하는 제도다. 특히 보증보험에 가입해 보증금 회수에 불안감이 없다는 장점이 있다.

이번 모집에서는 최대 거주기간을 신혼Ⅱ일반 유형은 6→10년, 신혼Ⅱ유자녀 유형은 10→14년으로 연장했다. 또 신혼Ⅰ유형에서 다자녀가구로 유형이 바뀐 경우 최대 18년까지 재계약이 가능하게 했다.

다음달 29일까지 LH청약플러스에서 온라인으로 접수할 수 있다. 당첨자는 4~10주간의 자격검증 절차를 거쳐 발표할 예정입니다. [이코노미2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