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2 15:27 (목)
일자리 양극화...60대 29만개 증가 반면 20대 이하 6.8만개 감소
일자리 양극화...60대 29만개 증가 반면 20대 이하 6.8만개 감소
  • 원성연 편집인
  • 승인 2023.11.24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계청 ‘임금근로 일자리 동향’ 발표
2분기 임금근로자 일자리 37.9만개↑
보건·사회복지, 숙박·음식, 제조업 증가

[이코노미21 원성연] 일자리도 연령별로 차이가 나고 있다. 60대 일자리는 29만개 늘어난 반면 20대 이하 청년은 6만8000개가 줄어들었다.

24일 통계청이 발표한 ‘임금근로 일자리 동향’에 따르면 2분기(5월 기준) 전체 임금근로자 일자리는 전년동기보다 37만9000개 증가한 2058만4000개로 집계됐다.

임금근로자 일자리 증가 폭은 지난해 1분기 75만개로 가장 많았으며 이후 5분기 연속 둔화하고 있다. 일자리는 취업자와는 다른 개념이다. 예를 들어 어떤 사람이 주중에는 회사에 다니며 주말에는 아르바이트를 하는 경우 취업자는 1명이지만 일자리는 2개가 된다.

산업별로는 보건·사회복지(10만8000개), 숙박·음식(5만1000개), 제조업(4만9000개) 등에서 증가한 반면 교육(-5000개), 부동산(-2000개) 등에서는 감소했다.

연령별로는 60대 이상 일자리가 29만개 증가해 가장 많이 늘었다. 다음으로 50대(9만7000개), 30대(5만6000개), 40대(3000개) 증가했다. 그러나 20대 이하 일자리는 6만8000개 감소했다. 같은 기간 20대 이하만 일자리가 줄었다.

20대 이하 일자리 감소에 대해 이들이 주로 일하던 도소매업 아르바이트 증가 폭이 주춤했기 때문이라고 통계청은 설명했다. 도소매 분야의 경우 20대 이하 일자리는 2만4000개 줄었다. [이코노미21]

출처=통계청
출처=통계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