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0 13:45 (토)
20대 이하 주담대 연체율 크게 늘어...청년 재무건전성 악화
20대 이하 주담대 연체율 크게 늘어...청년 재무건전성 악화
  • 김창섭 기자
  • 승인 2023.12.11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 20대 이하 주담대 연체율 0.39%
다른 연령대보다 연체율 증가폭 더 커

[이코노미21 김창섭] 만 20대 이하의 주담대 연체율이 전체 연령대에 비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청년층의 재무건정성도 악화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양경숙 의원이 금융감독원을 통해 19개 은행(시중·지방·인터넷 은행)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해 3분기 말 기준 만 20대 이하 연령층의 주택담보대출 연체율은 0.39%로 나타났다. 이는 전분기 말(0.44%)보다 0.05%p(포인트) 감소했으나 전년동기(0.24%)대비 0.15%p 증가한 수치다.

또 다른 연령대에 비해 증가폭이 더욱 컸다. 1년 전과 비교해 올해 3분기 말 30대 연체율은 0.09%→0.20%, 40대는 0.12%→0.23%, 50대는 0.13%→0.25%, 60대 이상은 0.13%→0.23%로 증가했다.

3분기 말 20대 이하 연체액은 1400억원으로 최고치를 기록한 2분기 말(1500억원)보다 소폭 감소했으나 전년동기(900억원)보다는 50% 이상 증가했다.

같은 기간 30대 연체액은 1500억원→3400억원으로, 40대는 2200억원→4700억원, 50대 1800억원→3700억원, 60대 이상 1300억원→2400억원으로 각각 늘었다.

특히 30대 이하 재무건전성도 크게 악화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30대 이하 가구의 자산대비 부채비율은 29.6%로 전년동기(28.1%)대비 1.5%P 늘었다. 이는 전체 평균(17.4%)을 크게 웃도는 수치다. [이코노미21]

사진=이코노미21
사진=이코노미2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